Korea

1, 2차 유행보다 위험 경보…감염원 넓고 다양해 확산 ‘정점’ 가늠안돼

35% 젊은 층 ‘조용한 전파’로
장소 가리지 않고 번지는 양상
수도권 환자 급증 병상 부족 우려
경기도 생활치료센터 사실상 포화

서울 노원구청에서 신확진자가 16명 발생한 가운데 26일 구청과 인접한 서울 노원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이 대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 노원구청에서 신확진자가 16명 발생한 가운데 26일 구청과 인접한 서울 노원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이 대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수도권을 중심으로 번지는 코로나19 3차 유행은 1, 2차 유행보다 확산세가 더 커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6일 신규 확진자 수가 8개월 만에 최다 규모를 나타냈고, 방역당국은 12월 초까지 하루 평균 400~600명대의 환자가 나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1차 유행 때 확산지였던 대구·경북보다 인구가 5배가량 많은 수도권을 중심으로 유행이 빠르게 번지고 있어 대규모 확산의 정점을 가늠하기 어려운 위태로운 상황이다. 방역당국은 이날 신규 확진자 규모(583명)가 전날보다 200명 가까이 급증한 원인으로 에어로빅 학원, 군부대 등에서 중규모 집단감염이 다수 발생한 점을 꼽았다. 경기 연천의 군부대에서 68명(이하 낮 12시 기준)이 나왔고, 서울 마포구 소재 교회 관련 누적 환자는 119명으로 늘었다. 서울 강서구 에어로빅 학원에서는 66명의 누적 확진자가 나왔는데, 확진자 가운데 요양병원 종사자가 포함돼 있어 추가 전파를 일으켰다. 서울 노원구청에서도 최소 15명 규모의 집단감염이 확인됐다.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전국적으로 다수의 감염원이 동시에 나타나고 있는 상황이며 음식점, 학교, 사우나, 교회, 군부대 등 전파원도 다양하다”고 했다. 방역 차원에서 관리할 범위가 그만큼 넓어졌다는 의미다. 이번 유행은 인구가 밀집한 수도권에서 이동이 많은 젊은층을 중심으로, 장소를 가리지 않고 번지는 양상을 띠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 583명 가운데 402명이 수도권에 집중됐다. 1차 유행 때만 해도 대구·경북 지역은 인구가 512만명이었고 신천지예수교 신도를 중심으로 확산해 추적이 비교적 용이했다. 하지만 수도권에는 인구 2600만명이 밀집해 있어 인구와 이동량이 훨씬 더 많다.
이날 신규 확진자 가운데 20~30대 감염자 비중은 35.7%에 달했다. 젊은층은 무증상 감염자가 많은 편이어서, 지역사회에서 ‘조용한 전파’를 일으킬 우려가 큰 연령대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확진자가 예측하기 어려울 만큼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다”고 했다. 앞서 1·2차 유행 때의 일일 최대 신규 확진자 수는 각각 909명(2월29일)과 441명(8월27일)이었다. 기모란 국립암센터 교수(예방의학)는 “환자가 한명 나와서 주변을 검사해보면, 한꺼번에 수십명씩 환자가 더 발견된다”며 “그간 전국에 감염자가 상당히 많았다는 점을 보여주는 것이며, 8월 수도권 중심의 2차 유행 때보다도 이번 유행의 규모가 더 클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영준 한림대 의대 교수(사회의학)는 “국내에서 지역사회 감염이 끊이지 않아왔기 때문에, 그동안 잘 드러나지 않고 있던 감염고리들이 겨울철로 접어들면서 번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이처럼 수도권 지역의 환자가 급증함에 따라 병상 부족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다. 방역당국은 이날 “현재 병상 부족 문제로 인해 (확진자가) 자택에서 대기하는 사례는 없는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혔지만, 이러한 확산세가 계속된다면, 수일 내 수도권 생활치료센터가 포화 상태에 이를 가능성이 높다. 지난 25일 기준 수도권 지역의 생활치료센터는 10곳(정원 2153명)으로, 이미 1334명이 입실해 평균 가동률 62%에 이른 상태였다. 특히 도내 군부대에서 60명이 넘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경기도 쪽은 “생활치료센터에 하루 40∼100명의 대기자가 발생하고 있어 추가 개소를 협의 중이며, 환자 상태를 고려해 우선순위별로 입소시킬 예정”이라고 밝혔다. 선담은 서혜미 박태우 기자 sun@hani.co.kr

Football news:

바르셀로나는 세티엔에 대한 보상을 지불하고 싶지 않습니다. 클럽다고 믿고 코치지 않았다는 기대를 충족하
라모스,Carvajal,발베르데,Edegor 및 나이를 놓치 레알 마드리드와 일치 Alaves 라
왜냐에 갔 Kasympasha:하지 않았을 위해 거의 일년,줄이려는 16 살 청소년치과 해리 포터의 스타일 밤 동안 챔피언스리그
은퇴에 램파드:나는 바보가 아니에요 그리고 난 최고 클럽과 함께 작업 할 때 압력이 무엇인지 알고있다. 소문을 중요하지 않
전송에 Klopp:난 그냥 권장 사항을 제공,돈을 쓸 수 없습니다. 그런 결정을 한 적이
알레그리는 첼시 코치 후보 목록에 없습니다. 투헬이 좋아하는,Rangnik 은 백업 옵션
데 브라 윈은 부상 때문에 4~6 주를 놓칠 것이다. 그는 재생되지 않으로 리버풀과 Tottenham,아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