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11일부터 부산 시내 차량 제한속도 5030 본격 시행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보행자의 날’인 11일부터 부산시 주요 도로의 차량 속도가 시속 50㎞로 제한된다.

부산시와 부산지방경찰청은 이날 오후 3시 송상현 광장 잔디광장에서 광역 단위로는 전국 최초로 도심 전역에 ‘안전속도 5030’ 시행을 공식적으로 선포한다.

이 자리에는 오거돈 부산시장, 김창룡 부산지방경찰청장, 이성숙 부산시의회 부의장, 김석준 교육감을 비롯해 안전속도 5030 협의회 관계자, 구청장, 운수업체, 교통 및 보행 관련 시민단체 등 약 200여 명이 참석한다.

선포식 이후부터 부산 보조간선도로와 보도와 차도가 분리된 왕복 2차로 도로는 시속 50㎞, 그밖에 보호구역과 이면도로는 시속 30㎞로 속도 제한령이 본격 시행된다. 단 자동차 전용도로와 물류도로는 제외된다.

시는 제한속도 단속은 통상적인 계도기간인 3개월보다 늘려 충분한 계도기간이 경과한 후 시행할 예정이다. 또 신호체계 연동 강화, 시역 경계 완충구역(60km/h) 설정 등을 통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안전속도 5030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돼 부산이 더욱 안전한 도시가 되도록 시민의 적극적인 공감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