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3일 경기북부 아침기온 급강하, 양주 영하 9도

associate_pic

[의정부=뉴시스] 이호진 기자 = 내일 경기북부는 대체로 구름이 많고 일부 지역에서는 간헐적으로 눈발이 날리겠다.

2일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3일 경기북부 아침 최저기온은 -9~-5도, 낮 최고기온은 4~6도로, 전날보다 기온이 크게 떨어져 춥겠다.

지역별 예상 기온은 파주시 -8~5도, 양주시 -9~5도, 고양시 -6~6도, 의정부 -7~5도, 동두천시 -7~5도, 연천군 -8~5도, 포천시 -8~4도, 가평군 -8~4도, 남양주시 -5~5도, 구리시 -6~5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환경부 기준 '보통' 수준이 예상되나, 일부 서쪽지역은 오염물질이 축적돼 밤에는 ‘나쁨’ 단계로 떨어질 수 있다.

수도권기상청 관계자는 “내일 아침은 바람이 약간 강해 체감온도가 더 낮을 전망이나 건강관리에 유의해달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sake@newsis.com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