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박정환, 5연승을 부탁해"

[화요바둑] 농심배 18일부터 최종라운드

박정환

한·중·일 3국 국가 대항 연승전인 제21회 농심배 최종 라운드가 오는 18일부터 온라인으로 속개된다. 우승국에만 5억원의 상금을 준다. 작년까지 한국 12, 중국 7, 일본 1회 우승했다.

올해 2라운드까지 남은 병력은 중국이 4명, 한국과 일본은 각 1명이다. 한국이 우승하려면 최종 주자 박정환사진〉이 18일 일본 이야마 유타를 꺾은 뒤 중국 커제·미위팅·셰얼하오·판팅위마저 몽땅 눕혀 5연승을 올려야 한다. 2004년 6회 대회 때 이창호가 했던 역할이다.

박정환은 이야마에게 통산 5승 2패, 셰얼하오 2승 2패, 미위팅 8승 6패, 판팅위 7승 6패, 커제에겐 13승 11패를 기록 중이다. 관건은 박정환의 컨디션 부조 탈출 여부. 국내 랭킹 2위인 박정환은 올해 19승 14패, 7월 하순 이후 3연패에 빠져 있다.

Football news:

Pep o3:1 울버햄프턴에:때로는 사람이 도시를 입력 시즌,신속하게 때로는 그들은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잘했
케빈 드 브라 인:울버햄프턴 전에 사람의 도시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어트 나이애가라폴스 폴스뷰 우리는 잘했
스테파노 피올리:밀라노는 자신감이있어 치아를 닦고 싸울 수 있습니다. 즐라탄 그가 챔피언 것을 증명
볼로냐 더블 이브라히모비치:내가 20 세 더 젊었다면,나는 몇 가지를 더 득점했을 것이다. 그러나 나는 오래 되지 않는
카바니의 측근과 아틀레티코는 호텔 회의에서 2 년 계약을 논의
아브라모비치는 비밀리에 다른 클럽의 선수에 투자 의심
라이 득점은 23 시즌 연속 클럽 레벨에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