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불법영업 단속 닷새 만에 또 하다 걸린 '간 큰 부산 노래주점'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집합금지 명령을 어기고 영업했다가 경찰에 단속된 지 불과 닷새 만에 또 몰래 손님을 받은 부산의 한 노래주점이 적발됐습니다.

부산 부산진경찰서는 오늘(30일) 부산 부산진구 모 노래주점 업주와 종업원, 손님 15명 등 모두 17명을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경찰은 오늘 오전 2시 40분쯤 '한 노래주점이 불법 영업을 하고 있다'는 112신고를 받고 출동, 도주로를 차단하고 출입문을 강제로 개방해 손님들이 술을 마시는 현장을 적발했습니다.

이 노래주점은 지난 25일 저녁에도 출입문을 잠근 채 손님 11명을 대상으로 몰래 영업하다가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당시 경찰은 노래주점 출입문이 잠겨 있었지만, 에어컨 실외기가 돌아가는 소리를 듣고 불법 영업하는 것을 눈치챈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부산지역 유흥가에 대한 특별단속을 하고 방역수칙 위반 행위에 대해 엄정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연합뉴스)

Football news:

바르셀로나는 겨울에 스털링에 서명하기를 원합니다. 선수들은 전환에 관심이 있습니다
Larsson 은 Vitoria 와의 충돌을 부인했습니다:아무런 문제가 없으며 결코 없었습니다. 강도의 스파르타에서는 화합
DFB 허용되는 비즈니스 협상으로 터키 국가 팀
Kante 가 준비와 함께 플레이 Tottenham,Pulisic 은 교육을 개별적으로
Messi 는 3 년 만에 PSG 에서 1 억 1 천만 유로를 벌 수 있습니다
Cuadrado 및 유벤투스는 것을 확장까지 계약 2023 월
쿠르스크에서 팬의 형태-도시 가이드:대신 성 및 게임 번호-역사적 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