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부산시, ‘반려견 놀이터 조성사업’ 공모대상 확대 재공모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시민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참여형 반려견 놀이터 조성사업’을 재 공모한다고 16일 밝혔다. 2019.08.16. (그래픽 = 부산시 제공) 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시민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공간을 마련하기 위한 ‘참여형 반려견 놀이터 조성사업’을 재공모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지난 6월 공모한 참여형 반려견 놀이터 조성사업에 참여가 저조함에 따라 대상기관을 확대하고 운영방식을 개선해 오는 27일까지 재공모키로 했다.

   최근 ‘반려동물 1000만 시대’를 맞아 부산도 반려동물을 기르는 가구가 급속히 늘어나 전국에서 세 번째로 반려동물 양육비율이 높은 도시가 됐다.

 반면 전국 3위의 반려동물 양육도시임에도 불구하고 시민과 반려동물의 건강한 공존과 새 여가문화조성을 위한 동물복지 사업은 아직 시작단계에 머무르고 있는 실정이다.

   아울러 사람과 동물이 조화롭고 행복한 공존을 위한 다양한 동물복지 행정에 대한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

 이에 부산시는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고 생명존중에 대한 시민의 공감과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참여형 반려견 놀이터 조성사업을 추진키로 한 것이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6월 반려견놀이터 조성을 둘러싼 찬·반 대립이 심한 특수성을 감안해 반대하는 주민들의 이해를 구하고 조성 요구도가 높은 지자체와 공사·공단을 대상으로 사업부지 확보를 위한 공모사업을 추진했다.

 그러나 관련법 저촉 및 시민정서 등의 갈등을 우려해 참여율이 저조한데다 반려견 놀이터를 조성할 대상지 발굴이 어렵다는 지적에 따라 사업 활성화 및 운영방식을 개선해 ‘참여형 반려견 놀이터 조성사업’을 재추진키로 했다. 

   시는 반려견놀이터 조성 사업을 활성화 하기 위해 기존 방식과 달리 새로운 두 가지 방안을 추가했다.

 먼저 사업활성화 및 청년역량 강화를 위해 구·군 및 공사 ·공단 외 반려동물 관련 학과가 있거나 신설 예정인 교육기관(대학 등)공모 대상에 추가했다.

 또 반려견 행동교정 등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구·군 및 공사·공단에서 요청하면 부산시 직영으로 반려견 놀이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학교기관은 자체 운영토록 할 방침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시작으로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변화와 현대인의 생활패턴에 맞는 새 여가문화를 조성해 ‘생명존중 시민공감’ 및 ‘동물복지 도시’를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heraid@newsis.com

All rights and copyright belongs to author: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