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창원상의소, 창원국가산단 필지분할 문제 다룬다

28일 오후 상의 대회의실에서 포럼 개최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경남 창원상공회의소.(사진=뉴시스 자료사진) photo@newsis.com
[창원=뉴시스]홍정명 기자 = 경남 창원상공회의소가 투기 차단을 위해 규제했던 창원국가산업단지 내 필지분할 문제를 다룬다.

창원상공회의회소(회장 한철수)는 오는 28일 오후 1시 30분 상의 2층 대회의실에서 '창원국가산업단지 입지경쟁력 강화 방안-산업용지 필지 분할 및 지식산업센터 건립 기준을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포럼을 연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포럼에는 이주병 창원시정연구원 연구위원의 주제 발표와 허승도 경남신문 논설위원을 좌장으로 한 토론이 이어질 계획이다.

토론에는 박종규 창원대학교 산학협력단 교수, 마상열 경남연구원 도시재생지원센터장, 박선애 창원시의회 의원, 김영태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지역본부 입주지원팀장이 참여한다.

토론에 이어 지역 기업체 등 다양한 구성원의 의견을 청취할 계획이다.

  창원상공회의소 관계자는 "이번 포럼은 지역 산업계의 오랜 논의거리였던 창원국가산업단지 산업용지의 활용 극대화 방안에 대한 방향성을 제시하는 행사가 될 것"이라며 "지역 구성원의 다양한 목소리를 통해 도출된 내용은 향후 창원국가산업단지 입지 지원 정책에 참고자료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포럼에는 지역 기업 및 지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m@newsis.com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