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대입전형료 산정기준·지출내역 올해 첫 공개

정보공시 '대학알리미' 통해 확인 가능
출제·감독·평가·홍보 등 산정근거 제시
횟수·인원 등 세부 지출내역 공개해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25일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에서 열린 2019학년도 수시모집 논술고사를 마친 수험생과 학부모들이 학교를 나서고 있다. 2018.11.25. mangusta@newsis.com
【세종=뉴시스】이연희 기자 = 대학에 입학한 학생들의 수시·정시모집 전형별 입학전형료 산정기준이 이달말 처음으로 공개된다.

교육부는 오는 31일 대학정보공시 사이트 '대학알리미'(academyinfo.go.kr)를 통해 각 대학의 2019학년도 대입 전형료 산정근거를 발표한다고 16일 밝혔다.

지난해까지는 해당 학년도 입시에서 각 대학들이 거둬들인 입학전형료 수입과 지출 결산 내역만 공개됐다. 올해는 논술과 서류평가, 면접 등 전형별 고사를 실시하는데 들어간 교직원 수당과 시설 사용료, 인쇄비 등 지출경비 편성내역을 살펴볼 수 있게 된다.

교육부는 지난해 8월 대입전형료의 구체적인 산정기준이 담긴 '대학 입학전형 관련 수입지출의 항목 및 산정방법에 관한 규칙'을 개정해 각 대학에 안내한 바 있다.

이 규칙에 따르면 앞으로 입학전형료 관련 각종 수당을 ▲출제 ▲감독 ▲평가 ▲준비 및 진행 ▲홍보 ▲회의 등 6개 항목으로 분류된다. 경비는 인건비를 뺀 홍보비와 회의비, 업무위탁수수료 등으로 정리했다. 지출내역도 인원과 수량, 횟수, 시간 등에 따라 실제 비용의 산출근거를 밝혀야 한다. 

교육부는 "이번 조치로 각 대학이 전형별로 어떤 기준으로 입학전형료를 산정하는지 처음 살펴볼 수 있게 됐다"며 "전형료를 합리적으로 책정하도록 유도해 학부모 부담이 줄어들 것"이라고 기대를 표했다.

dyhlee@newsis.com

All rights and copyright belongs to author: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