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대전, 교회 신자 등 5명 추가 확진…누적 1843명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밤새 교회 등지에서 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발생, 대전의 누적 확진자는 1843명(해외입국 62명)으로 늘었다.

12일 대전시에 따르면 대덕구 중리동 교회의 신자 4명(1839·1841~1843번)이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감염경로가 정확하지 않은 1835번(대덕구 40대)과 관련돼 있다.

전날 확진된 1838번의 배우자인 유성구 거주 60대(1840번)도 진단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았다.

한편 1836번이 다니는 고등학교의 15명, 1837번이 다니는 고등학교 학생 57명을 검사한 결과는 모두 음성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Football news:

스페인 팬은 1979 년부터 국가 대표팀의 경기에 출전 해왔다. 그는 유로 유명한 드럼(할 수 있는 그것을 잃는 동안 잠금)
호나우두는 기자 회견에서 후원하는 코카콜라를 제거했다. 크리스티아누는 강에 대한 설탕-지 않도 광고
스웨덴 앞으로 이삭:나는 좀 더 소유를하고 싶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행복점
루이스 엔리케:스페인은 기회를 만들려고 노력했지만 피치는 최고가 아니 었습니다. 플레이어는 불평
라포트에는 모라 타의 실수:는 종료됩니다 모든 사람의 입에 의해 득점에서 세 가지 목표는 다음 경기
메시는 칠레의 프리킥에서 골을 넣었다. 되었더니 아르헨티나의 목표에 대한 공식 경기에서
스페인을 얻었 2 탄을 대상에서 제 2 절반에 대한 스웨덴-후 89 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