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강한나, 연극관람 비매너 논란에 사과 "불편 드려 죄송"

배우 강한나가 연극을 관람하며 보인 행동으로 논란에 휩싸인 후 사과했다.

강한나는 16일 이른 오전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연극 '프라이드' 관람 중 자신이 한 행동에 대한 사과 글을 게재했다.

그는 "극 중에서 웃음이 날만한 장면이 아니었지만 웃었던 부분, 극 중 사진기가 객석 쪽 좌석을 향했을 때 브이를 한 부분이 함께 공연을 관람하셨던 관객분 공연 관람에 지장을 드리고 불편을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고 밝혔다.

강한나는 "관객분들께서 공연을 보시기 불편하게 만들어드린 것에 대해 어떤 이유를 막론하고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말씀해주신 것처럼 그러한 행동이 무대에 서신 배우님들께도 방해가 됐을 수 있기 때문에 배우님들께도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또 "'프라이드'는 웃고 또 울며 본 정말 좋은, 깊은 울림이 있는 공연이었다. 성숙한 관람 매너에 대해 제대로 숙지하고 반성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온라인 상에서는 강한나가 케이블 채널 tvN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 배우들과 연극 '프라이드'를 관람하면서 몰입에 방해되는 행동을 해 불편했다는 지적이 있었다.

다음은 강한나가 게재한 사과 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오늘 참 좋은 공연을 보고 왔는데요.

극 중에서 웃음이 날만한 장면이 아니었지만 웃었던 부분, 극 중 사진기가 객석 쪽 좌석을 향했을 때 브이를 한 부분이 함께 공연을 관람하셨던 관객분들께 공연 관람에 지장을 드리고 불편을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단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아서요.

관객분들께서 공연을 보시기 불편하게 만들어드린 것에 대해 어떤 이유를 막론하고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또 말씀해주신 것처럼 그러한 행동이 무대에 서신 배우님들께도 방해가 됐을 수 있기 때문에 배우님들께도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연극 '프라이드'는 웃고 또 울며 본 정말 좋은, 깊은 울림이 있는 공연이었습니다.

성숙한 관람 매너에 대해 제대로 숙지하고 반성하도록 하겠습니다.

[사진=SBS funE DB]

(SBS funE 강수지 기자)

All rights and copyright belongs to author: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