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검찰, 태양광 사업가 허인회 구속영장 청구

직원 임금과 퇴직금 수억여원을 체불한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운동권 출신 태양광 사업가 허인회 녹색드림협동조합 전 이사장이 2019년 12월27일 오후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법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친 뒤 법정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직원 임금과 퇴직금 수억여원을 체불한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운동권 출신 태양광 사업가 허인회 녹색드림협동조합 전 이사장이 2019년 12월27일 오후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법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친 뒤 법정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태양광 사업가 허인회(56) 전 녹색드림협동조합 이사장이 국회에 도청방지 장치 납품을 청탁한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 서울북부지검 형사5부(부장검사 서인선)는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허 전 이사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6일 밝혔다. 검찰은 허 전 이사장이 국회에 수천만원 규모의 도청 방지장치 납품을 대리하는 과정에서 국회의원에게 청탁한 혐의가 있다고 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허 전 이사장의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은 7일 오전 열린다. 검찰은 허 전 이사장이 서울시 태양광 발전 사업체인 녹색드림을 운영하면서 직원들의 임금과 퇴직금 5억여원을 지급하지 않고, 불법 하도급을 준 혐의로 수사하던 중 국회 납품 의혹과 관련된 내사에 착수해 최근 피의자 조사까지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1980년대 고려대 총학생회장을 지낸 허 전 이사장은 2000년 새천년민주당, 2004년 열린우리당 공천을 받아 총선에 출마했고 2004∼2005년 열린우리당 청년위원장을 지냈다. 이재호 기자 ph@hani.co.kr

Football news:

호세 무리뉴:다이어에게 일어난 것은 정상이 아니다,그는 탈수. 리그 관리 걱정하지 않는 플레이어,지 않아요
Jose 미쳐 갔다가 두 번하는 동안과 일치 첼시의:실행틴과 실행을 보기 위한 다이어-그는 돌진하는 화장실이 오른쪽 게임을하는 동안
리그 컵에서 강등에 람파드:우리는 긍정적 인 태도를 유지해야합니다. 모든 것이 오는 경우 첼시의 점수를 둘째,점수를 선도하는
자연의 전화,당신은 무엇을 할 수 있습니까? 다이어는 이유를 설명했 실행하여 드레싱 룸 경기 중 첼시
무리뉴와 램파드는 승부 차기 전에 손을 흔들었다. 상반기에,그들은 싸움을했다
데스트 바르셀로나에 전송을 완료 스페인에 도착
리오넬 메시:내 실수에 대한 책임이 있습니다. 나는 강한 될 바르셀로나를 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