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군산 재생에너지 발전사업 100억 출자, 시의회 상임위 통과

associate_pic
전북 군산2국가산업단지 수상태양광발전소

【군산=뉴시스】고석중 기자 = 전북 군산시 재생에너지 발전사업 내년 2월 설립 목표에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17일 군산시에 따르면 이 사업 추진을 위해 '출자기관 설립 타당성 용역'과 '설립 근거를 담은 조례안 제정'이 이뤄졌다.

이어 사업을 총괄할 '군산시민발전주식회사'에 100억원을 출자하는 동의안이 군산시의회 상임위원회를 통과했다.

이 회사는 새만금에 추진되는 태양광과 풍력 등 재생에너지 발전사업과 관련한 상법상 주식회사 형태의 출자기관이다.

시 출자금은 시민 기업의 발전사업 추진비 50억원, 회사운영비 50억원이 사용되며, 시민 기업은 대표이사를 비롯해 상근 5명, 비상근 4명 등 9명으로 조직이 구성된다.

군산시 출자분에 대한 배당금은 회사에 재투자하거나 시민복리증진, 지역개발, 미래세대를 위한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회사는 군산시민의 투자를 받아 새만금에 200㎿ 규모의 육상 및 수상 태양광발전소를 만들고 관리하는 일을 맡는다.

k9900@newsis.com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