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연말 성과급 없는 기업 68.6%…평균 지급액은 192만 원"

국내 기업 3곳 중 2곳은 올해 연말에 성과급을 지급할 계획이 없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은 최근 456개 기업을 대상으로 연말 성과급 지급 계획을 조사한 결과 68.6%가 "지급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고 20일 밝혔다.

연말 성과급 계획이 없는 기업 비율은 지난해(62.6%)보다 6%포인트 늘었다.

2017년(68%), 2016년(63.4%), 2015년(64.6%)과 비교했을 때도 가장 높은 수치다.

성과급을 지급하지 않는 이유는 '정기 지급 규정이 없어서'(47%,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다.

이어 '회사 재정 상태가 안 좋아서'(32.3%), '목표 실적 달성에 실패해서'(21.4%), '다른 상여금을 지급해서'(10.2%) 등이 뒤를 이었다.

성과급을 지급한다는 기업(143개사)의 1인당 평균 지급액은 192만원이었으며 기본급 대비 평균 74.5% 수준으로 집계됐다.

지급액은 대기업이 평균 341만원인 반면, 중소기업은 152만원으로 대기업이 중소기업의 2.2배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성과급을 지급하는 기업들은 그 이유로 '직원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서'(54.5%, 복수응답)를 가장 많이 꼽았고 '목표 실적을 달성해서'(44.8%), '정기 상여금으로 규정되어 있어서'(11.9%), '인재관리 차원에서'(11.9%) 등을 들었다.

(연합뉴스)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