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영세 농가 지원…단양에 5000㎡ 공동육묘장 설치

【단양=뉴시스】이병찬 기자 = 충북 단양 영세 농가 지원을 위한 공동 육묘장이 내년 중 단양군 어상천면에 설치된다.

11일 단양군에 따르면 농촌진흥청은 군의 공동 육모장 설치 사업을 내년도 농촌지도기반조성 사업으로 선정해 국비 1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군은 내년 중 어상천면 임현이 옛 단산중고 사택이 있던 약 5000㎡의 부지에 공동육묘장을 조성할 방침이다.

공동 육묘장은 고추 2만주와 수박 6만4000주를 생산할 수 있는 규모다. 2021년부터 고추 9.5㏊와 수박 8.5㏊를 정식할 수 있는 종묘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군은 전망하고 있다.

조기 완공을 위해 이달 들어 설계용역을 시작한 군은 내년 5월까지 부지 조성을 완료할 방침이다.

단양지역에는 올해 1400여 농가가 490여㏊에서 1600여t의 건고추를 생산했다. 수박 재배면적은 올해 183㏊로 증가한 상태여서 공동 육묘장은 지역 농업에 기여할 것이라는 기대가 높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공동 육묘장은 육묘를 위한 농가의 노동력과 비용을 줄여주는 지원시설"이라면서 "공동 육묘장에서 생산한 양질의 종묘는 지역 농산물 생산성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bclee@newsis.com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