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인천 Live]'5G 타율 0.118' SK 최정, 18호 홈런 쾅! 8월 첫 득점

2020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가 6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1회말 2사 SK 최정이 솔로포를 날린 뒤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인천=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0.08.06/
2020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가 6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1회말 2사 SK 최정이 솔로포를 날린 뒤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인천=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0.08.06/

[인천=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SK 와이번스 최정이 부진을 벗고 장쾌한 홈런포를 쏘아올렸다. SK의 갈증을 시원하게 풀어준 한방이다.

최정은 6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시즌 8차전 1회말 2사 후 스트레일리의 4구 147㎞ 직구를 그대로 받아쳐 좌측 담장을 넘겼다. 시즌 18호 홈런이다. 이 홈런으로 최정은 KBO 통산 11번째 3100루타도 달성했다.

최정은 최근 5경기에서 타율 1할1푼8리(17타수 2안타)의 부진에 빠져있었다. 최정의 부진 속 SK도 최근 4경기 2득점에 그쳤다. 특히 8월 들어 치른 2경기에서 모두 무득점이었다. 최정의 홈런은 SK에겐 8월, 19이닝만의 첫 득점으로 기록됐다.

인천=김영록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Football news:

데이비드바 데뷔한 Sociedad 게임에서 레알 마드리드에 대한
뮌헨 바이에른하고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 관심이있는 바르셀로나 앞으로 데 라 푸엔테
로저스 100 에서 프리미어 리그에서 승리 210 게임. 만 퍼거슨,달 글리고 키 건해야 더 나은 결과 중 영국인
Ferran Torres:내가 아는 사람이 도시가 강한 선수,및 교육에서 나는 보았다는 방법
레스터 6 점에서 열 두 개의 라운드 프리미어 리그를 위한 이후 처음으로 2015-16 챔피언십 시즌
매그너스 칼슨:Edegor 의 외관에서의 시작을 내는 것은 놀라운
티아고에 작별 인사를 Rummenigge:그는 나를 안아 5 분 동안 울었다. 나는 눈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