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인천시, 연안부두 특화재생…해양·수산·관광 도시 조성

associate_pic

인천시청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시는 중구 항동7가 연안부두 일원의 특화재생 사업을 위한 종합발전 수립 용역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현재 이 일대는 항만지역이라는 특수성으로 인해 토지이용에 제한이 따르고, 도로, 공원 등 기반 시설 부족과 노후화로 시민과 관광객의 불편은 물론 지역 활성화에도 걸림돌이 되고 있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지난 4월 균형발전정무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연안·항동 일원 활성화를 위한 TF를 구성해 8월까지 운영한 결과를 바탕으로 ‘2030 인천 도시재생전략계획’에 따른 연안부두어시장 도시재생활성화지역 0.4㎢을 포함한 항동7가 일원 1.9㎢에 대해 종합발전 수립 용역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용역 추진을 위해 용역심의위원회 등 사전 절차를 거쳐 내년도 본예산에 관련 예산을 반영한 후 2022년 상반기 용역에 착수할 계획이다. 용역 추진과 함께 2023년 하반기 도시재생 뉴딜 국가공모사업 선정을 위해서도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해당 지역 주민 스스로 도시쇠퇴 문제의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창조적인 도시재생 전략 아이디어를 구상할 수 있도록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도시재생대학 운영 등을 통해 주민의견 수렴과 소통을 강화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인천항 스마트 오토밸리 조성, 전통시장 주차환경 개선 사업·시설 현대화 사업, 남항 우회 도로 건설 및 해양친수공간 조성 등 각 부서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서도 공유와 협조 등 행정적 지원활동에도 적극 나서기로 했다.

조택상 시 균형발전정무부시장은 “앞으로도 인천시의 도시재생전략 성장이 지속적으로 가능하도록 다양한 정책을 개발하는 한편, 정부 공모사업에도 적극 참여해 국비 확보로 실행기반을 공고히 하고 기성시가지의 활력을 증진시켜 시민과 함께 하는 원도심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h3355@newsis.com

Football news:

사우디는 결국 뉴캐슬을 샀다. 대부분의 팬들은 휴가를 보내고 인권 운동가들은 프리미어 리그에 대한 질문을 가지고 있습니다
뉴캐슬를 위해 구입했는 사우디 아라비아에 의하여 같은 여자를 가져왔다 족장하시고 왼쪽 영국 왕자의 독립을 위해
프리미어 리그를 믿고 사우디아라비아하지 않았을 구입클럽,전단기와 팬들이 행복하고,무거운 반사에서는 미디어에 이어 세계의 농축 뉴캐슬
Tutberidze 검색에서 페어 스케이팅:Tarasova 과 혹은 프로그램을 변경-고 Gleichengauz 은 슬퍼하는 자신의 아이디어에 적합하지 않았다
러시아 축구 선수-밈-FIFA22 에서 지구력 상위 2 위. 피로는 환상입니다
는 유일한 통로를 통해 건축의 가장 빠른 도시 트랙 F-1:을 위해 준비되고 있으며,그랑프리를 위해$660 백만 시작은 2 개월입니다
Rangnik 은 Loco 에 대해 침묵하지만 유럽 언론에 연설합니다. 우리는 레드 불에 대한 독백을 통해 니콜릭의 해고를 분석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