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중국 코로나19 확산세 '주춤'…상황은 여전히 심각

중국에서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주춤하는 모습이다.

다만 신규 확진자와 사망자가 아직 각각 2000여명과 100여명 수준을 유지하는 등 중국 내 코로나19 확산은 여전히 심각한 상황이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지난 16일 하루 동안 전국의 코로나19 확진자가 2048명 늘었으며 사망자는 105명 증가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16일까지 누적 확진자는 7만548명이며 사망자는 1770명이다.

중국 전역의 신규 확진자는 지난 13일 5090명을 기록한 이래 16일까지 사흘째 2000명 선을 유지했다.

발병지 우한(武漢)이 있는 후베이(湖北)성을 제외한 지역에서는 13일째 신규 확진자가 줄었다. 지난 3일 890명으로 정점을 찍은 뒤 계속 줄어 15일 166명, 16일 115명으로 이틀째 100명대를 기록했다.

후베이성의 신규 확진자는 1933명, 사망자는 100명 증가했다. 이틀째 확진자 증가 수치가 2000명 미만이었다.

이 지역의 누적 확진자와 사망자는 각각 5만8182명과 1696명이었다.

중국 전체로 보면 코로나19 의심 환자는 7264명이다.

지금까지 완치 후 퇴원자는 1만844명이다. 현재 치료를 받는 총 확진자는 5만7934명이며 이 가운데 중증 환자는 1만644명이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