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조슈아 웡 “시진핑 홍콩서 만나자”…공개 회동 제안

홍콩 시위 주도자 조슈아 웡(黃之鋒·22) 트위터 계정

지난 6월9일부터 11주째 이어지고 있는 홍콩 시위를 주도하고 있는 이 중 한 사람인 조슈아 웡(黃之鋒·22)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에게 공개 회동을 제안했다.

15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웡은 이날 트윗을 통해 “시 황제(국가주석)가 홍콩에 와서 시위 도중 시위대와 직접·공개적으로 만나는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웡이 시 주석을 ‘황제’라 지칭한 것은 지난해 3월 종신 집권이 가능하도록 중국 헌법을 개정, 시 주석에게 사실상 절대권력이 주어진 것을 은근히 비꼰 것이다.

웡은 지난 2014년 9월28일부터 79일간 ‘홍콩 행정장관 완전 직선제’를 요구하며 홍콩 도심을 점거한 채 벌어진 대규모 민주화 시위 ‘우산혁명’의 핵심 인물이기도 하다.


웡의 제안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같은 날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시 주석이 시위대를 직접 만난다면 ‘홍콩 문제’에 대한 행복하고 계몽적인 결말이 있을 것”이라고 밝힌 지 몇 분 만에 나왔다. 전날(14일) 시 주석에게 깜짝 회동을 제안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서도 시 주석에게 시위대와 직접 만나 협상할 것을 촉구했다. 그는 이날 유세장에 가기 전 뉴저지에서 “(시 주석이) 홍콩 시위대와 마주 앉는다면 기꺼이 내기를 걸겠다”며 “15분 안에 (홍콩 사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하지만 그는 “시 주석이 하는 방식이 아니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면서 “곧 시 주석과 통화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조슈아 웡 “시진핑 홍콩서 만나자”…공개 회동 제안베스트 추천 뉴스
All rights and copyright belongs to author: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