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매일 최다 확진 "응급 환자 500%"…트럼프는 모르쇠

<앵커>

다음은 매일 최다 확진 기록을 쓰고 있는 미국을 살펴보겠습니다. 이제 미국의 코로나 신규 확진자 하루에 6만 7천 명이 넘습니다. 그럼에도 트럼프 대통령에게 방역은 선거보다 뒷전인 모양새입니다.

워싱턴에서 김수형 특파원

<기자>

코로나 진단 검사를 받기 위한 차량 행렬이 끝이 없습니다.

응급환자들도 쏟아지면서 중환자실도 눈코 뜰 새 없이 바쁩니다.

미국에서는 이제 하루 신규 확진자가 6만 7천 명까지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하루 확진자가 3만 명 넘게 나왔다고 비상이 걸렸던 게 불과 석 달 전 일입니다.

경제 활동을 재개한 이후 텍사스는 849%, 애리조나 887%, 플로리다는 무려 1,237%나 확진자가 늘었습니다.

[크리스토퍼 권/텍사스 한인의사협회장 : 응급실 환자 수가 500%~600% 늘었습니다. 의료 시스템 수용 한계가 올 것이라고 추측합니다. 응급실 그리고 중환자실 침상이 없으면 완전히 마비되는 거죠.]

환자가 폭증하면서 17개 주에서 사망자 발생 비율이 증가세로 돌아섰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 감염자가 폭증하는 플로리다주를 찾아 선거 기금 모금만 하고 돌아갔습니다.

코로나 전문가 파우치 국립전염병 연구소장의 대면 보고는 5주 넘게 받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코로나 팬데믹에 관해 미국인들에게 가장 객관적인 전망을 내놨던 파우치 소장의 쓴소리를 더 이상 듣고 싶지 않다는 겁니다.

[트럼프/美 대통령 (폭스뉴스 인터뷰(지난 9일)) : 파우치 소장은 좋은 사람이지만, 그는 많은 실수를 했습니다. 많은 실수가 있었습니다. 정말 많은 실수입니다.]

여론조사 결과 트럼프 대통령의 코로나19 대응은 잘한다 33%, 잘못한다 67%로 나왔습니다.

(영상취재 : 박은하, 영상편집 : 오노영)   

Football news:

실망. 울버린 햄프턴은 너무 자주 마지막 순간에 숨어 있었습니다
뉴캐슬에 대한 고정:셰이크 클럽을 살 때 그들은 내 에이전트를했다
리버풀은 티아고에 서명 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플레이어는 이미 계약을 합의하고 바이에른을 누르고있다
우리의 판단=두려움과 무력감. 대신 Kaloshin 과 Kashshai 의-상관 없어 영혼이없는 시스템
로타 마테우스:메시는 바이에른을 통과하기에 충분하지 않습니다. 나는 바르셀로나를 두려워하지 않다
토마스 투첼:아무 일도 발생하지 않는 경우 Mbappe 는 Atalanta 재생됩니다
릴 겐트 20 세의 앞으로 다윗을 인수했다. 그는 콩카프 컵의 최고의 저격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