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무너진 김광현, 타선도 침묵…타이완전 7대 0 완패

<앵커>

승승장구하던 프리미어12 우리 야구 대표팀이 슈퍼라운드 2차전에서 타이완에 완패를 당했습니다. 에이스 김광현 선수가 의외로 부진한 모습을 보였고, 타선마저 침묵했습니다.

이성훈 기자입니다.

<기자>

최근 SK 구단과 메이저리그 진출을 놓고 마찰을 빚어 마음고생이 심했던 김광현은 평소보다 구속이 눈에 띄게 느려져 초반부터 고전했습니다.

1회 투아웃 1·2루 위기를 가까스로 넘겼지만 2회 투아웃 이후에 연속 적시타를 맞고 2점을 내줬습니다.

4회에도 집중 3안타를 맞고 1점을 더 허용한 뒤 교체됐습니다.

타자들도 좀처럼 적시타를 때리지 못했습니다.

타이완 선발 장이로부터 1회 노아웃 1·2루 기회를 만든 것을 시작으로 5회까지 매 이닝 주자를 내보냈지만 1명도 불러들이지 못했습니다.

7회에는 4번째 투수 원종현이 투아웃 이후에 타이완 5번 타자 천쥔쉬우에게 3점 홈런을 허용하며 승부가 갈렸습니다.

이번 대회 첫 패를 당한 대표팀은 예선에서 호주에게 거둔 1승을 포함해 슈퍼라운드 전적 2승 1패가 됐습니다.

도쿄 올림픽 출전권을 놓고 경쟁을 펼치고 있는 타이완과 호주에 여전히 앞서 있지만 3승의 멕시코, 개최국 일본과 대결이 남아 있어 도쿄 올림픽행을 장담할 수 없게 됐습니다.

김경문호는 이틀을 쉰 뒤 오는 금요일 잠수함 투수 박종훈을 선발로 내세워 멕시코와 슈퍼라운드 3차전을 치릅니다.

(영상편집 : 우기정)

▶ 미국에 발목 잡힌 日…프리미어12 우승 경쟁 대혼전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