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서울집‘ 정상훈, “박하선이 상황극 이렇게 많이 할 줄 몰랐다”

   
▲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박하선과 정상훈, 성시경이 ‘상황극’으로 삼각관계를 형성했다. 

3일(수) 방송되는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이하 ‘서울집’)에서는 정상훈과 박하선이 양평으로 홈 투어를 떠난다. 두 사람은 정극 배우답게 쉴 새 없이 상황극을 펼치며 열연했는데, 이에 박하선의 홈 투어 단짝이었던 성시경의 질투가 폭발했다. 그동안 박하선은 성시경과 홈 투어를 다니며 성시경이 원하던 상황극을 전혀 받아주지 않았다. 

하지만 정상훈과 함께하는 홈 투어에서는 박하선이 먼저 상황극을 이끌어내 성시경이 서운함을 토로했던 것. 성시경은 박하선에게 “다음에 홈 투어할 때 할 상황극들 다 적어놨으니 기대하세요”라고 엄포를 놓았고, 정상훈은 “박하선 씨가 상황극을 이렇게 많이 할 줄 몰랐다. 나중에는 좀 지치기도 했다”라고 속마음을 털어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홈 투어 도중 곳곳에 놓인 미술용품을 본 정상훈은 집주인의 직업을 추리하던 중 의외의 과거를 고백해 ‘서울집’ MC들을 놀라게 했다. 정상훈이 과거 미대를 다닌 ‘미대 오빠’였던 것. 정상훈은 “미대를 다니다가 그만두고 방송연예과에 갔다”라며 이력을 밝혔는데, 여느 ‘미대 오빠’들과는 이미지가 많이 달라 스튜디오에 웃음을 가져왔다는 후문.

  박하선과 정상훈의 상황극 퍼레이드는 3일(수) 밤 10시 30분 JTBC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Football news:

선심을 누가 보지 않았 호나우두의 목표를 세르비아에서 제외한 심판의 팀을 놓칠 것이 유로
릴리안 투람:피를로가 비판을받을 때 나는 웃는다. 할 수 없습니다 결과를 기대에서 차로 15 년 이상의 경험을
Bailly 는 계약 갱신을 거부 한 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떠날 수있었습니다. 그는 경기 시간에 불만이 있습니다
Pep 가르디올라:도시를 도달 할 것이 준결승하지 않는 경우 같은 실수를 했다 리옹
케인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또는 맨 시티로 이사하기를 원합니다. PSG-에서 부과하 는 클럽에서 영국
호나우두 떠날 수 있는 경우 유벤투스 클럽 자격을 주지 않는 챔피언스리그
인종 차별 스캔들에 대한 디아카비:이야기는 끝나지 않았습니다. 내가 원하는 칼라 처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