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NH농협 직원 기지로 보이스피싱 막았다"


NH농협은행 경남 양산중앙지점이 고객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아 양산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이 자리에는 이윤식 지점장과 유공 직원 이은경 씨 등이 참석했다.

이번 감사장은 지난 2월 17일 해당 농협을 찾은 피해자가 은행 직원에게 1200만원을 인출한 뒤 외화를 송금하기 위해 외화송금신청서를 작성하는 것을 유심히 보고 보이스피싱 의심 사례와 유사해 은행 직원 이은경 씨가 피해자에게 설명 및 설득 후 112로 신고해 외화송금을 막았다.

양산경찰서 관계자는 "앞으로도 금융기관과 시민들을 대상으로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해 적극적인 홍보를 펼치겠다"면서 "최근 증가하는 대면 편취형 보이스피싱은 금융기관 종사자의 적극적인 협조가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류영상 매경닷컴 기자 ifyouar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Football news:

릴리안 투람:피를로가 비판을받을 때 나는 웃는다. 할 수 없습니다 결과를 기대에서 차로 15 년 이상의 경험을
Bailly 는 계약 갱신을 거부 한 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떠날 수있었습니다. 그는 경기 시간에 불만이 있습니다
Pep 가르디올라:도시를 도달 할 것이 준결승하지 않는 경우 같은 실수를 했다 리옹
케인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또는 맨 시티로 이사하기를 원합니다. PSG-에서 부과하 는 클럽에서 영국
호나우두 떠날 수 있는 경우 유벤투스 클럽 자격을 주지 않는 챔피언스리그
인종 차별 스캔들에 대한 디아카비:이야기는 끝나지 않았습니다. 내가 원하는 칼라 처벌
하키미 요원:인테르가 여전히 챔피언스 리그에서 뛰고 있었다면,그들은 끝까지 끝까지 갔을 것입니다. 그는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