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프리미어12] 홍이중 대만 감독 "투타 모두 한국보다 좋았다"

 대만 장이
대만 장이
"마운드와 타선 모두 한국보다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

대만 야구대표팀을 이끄는 홍이중 감독이 한국을 꺾고 자부심을 드러냈다.

대만은 12일 일본 지바현 조조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2차전에서 한국을 7-0으로 제압했다.

마운드와 타선 모두 압승이었다. 대만 선발 장이는 6⅔이닝 4피안타 4볼넷 4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타선은 장단 11안타로 7점을 몰아냈다. 슈퍼라운드 전적 2패에 몰려있던 대만은 한국을 꺾고, 1승2패를 만들었다. 한국은 2승1패가 됐다.

홍이중 대만 감독은 경기 후 "선수들에게 고맙다. 정말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 선발 장이가 한국 타선을 잘 막아주면서 이후 선수들이 편안하게 경기를 하고, 기회를 잡을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선수들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이는 우연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투수진과 타선 모두가 한국보다 더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고 강조했다.

선발 등판해 한국 타선을 침묵시킨 장이는 "우리 팀이 하나가 돼 경기할 수 있었던 게 승리 요인이다"고 말했다.

장이는 지난 6일 베네수엘라와 예선전에서도 7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바 있다. 이번 대회에서 대만의 에이스로 우뚝 섰다. 장이는 "이번 대회에서 선발 투수로 뛰는 건 마지막이라고 생각해서 더 최선을 다해 던지려고 했다. 실점은 어떻게 해서든 막아야겠다는 생각이었다"고 말했다.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