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日네기시 노벨화학상 수상자 美서 교통사고…부인은 사망


지난 2010년 노벨 화학상을 수상한 네기시 에이이치(根岸英一·82) 미국 퍼듀 대학 특별교수가 최근 미 중서부 일리노이주에서 교통사고를 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NHK가 15일 보도했다. 동승했던 부인은 사망했다.

14일(현지시간) 일리노이주 경찰은 네기시 교수의 아내인 스미레(80)가 지난 13일 일리노이주 시카코 록퍼드 국제공항 인근 도로의 차량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네기시 교수가 아내를 차량에 태우고 운전을 하던 중 차량이 도로 옆 도랑에 빠지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사고 장소는 네기시의 자택에서 300㎞가량 떨어진 곳으로, 차량을 몰고 공항에 가던 중 핸들조작을 잘못해 도로 옆 도랑에 빠는 새고를 낸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사고 발생 시간은 정확하지 않지만 지난 12일 네기시 교수 부부에 대한 실종신고가 들어왔고, 네기시 교수가 13일 오전 경찰에 발견된 것을 볼 때 12~13일 오전 사이로 추정된다.

경찰은 13일 오전 도로 위를 걷고 있는 네기시 교수를 발견했다. 네기시는 사고 후 도움을 요청하기 위해 도로를 걷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네기시 교수는 팔라듐의 촉매교차를 결합한 네기시 반응을 연구한 공로로 지난 2010년 노벨 화학상을 수상했으며, 현재 퍼듀 대학 특별교수를 맡고 있다.

【서울=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日네기시 노벨화학상 수상자 美서 교통사고…부인은 사망베스트 추천 뉴스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