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o
q
y
Nothing found
ICO
star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리얼미터]국민 10명 중 8명 “이명박, 법에 따라 엄하게 처벌해야”

사진=뇌물수수·횡령·조세포탈 등 혐의를 받는 이명박 전 대통령이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기 전 입장 발표문을 읽은 뒤 고개를 숙이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국민 10명 중 8명은 이명박 전 대통령(MB)을 전직 대통령으로 예우하기보다 법에 따라 엄정하게 처벌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에 따르면, 14일 tbs 의뢰로 전국 성인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신뢰 수준 95%에 표본오차 ±4.4%포인트) ‘법에 따라 엄정하게 처벌해야 한다’는 의견은 79.5%, ‘전직 대통령이므로 예우해야 한다’는 의견은 15.3%로 각각 집계됐다.

리얼미터는 “자유한국당 지지층을 제외한 모든 지역, 연령, 정당 지지층, 이념 성향에서 이 전 대통령을 법에 따라 엄정하게 처벌해야 한다는 응답이 많았다”고 전했다.

지지정당별로 보면 한국당 지지층(엄정 처벌 38.0% vs 대통령 예우 50.0%)에서는 전직 대통령으로 예우해야 한다는 의견이 절반에 달했다.

하지만 더불어민주당(96.7% vs 3.0%)과 민주평화당(93.4% vs 6.6%), 정의당(88.3% vs 5.8%) 지지층에서는 ‘엄정 처벌’ 응답이 90% 전후를 기록했다. 바른미래당(67.7% vs 19.3%) 지지층과 무당층(75.5% vs 13.1%)에서도 엄정 처벌 응답이 우세했다.

지역별로는 서울(84.4% vs 12.9%), 경기·인천(82.2% vs 11.9%), 대전·충청·세종(82.0% vs 9.9%), 광주·전라(81.7% vs 13.7%), 부산·울산·경남(73.3% vs 20.1%), 대구·경북(72.2% vs 23.7%) 등의 순으로 엄정 처벌 응답이 많았다.

연령별로는 40대(89.3% vs 8.5%), 30대(89.1% vs 7.2%), 20대(86.3% vs 10.5%) 등에서 엄정 처벌 응답이 80% 중반을 넘었고, 50대(69.6% vs 25.1%), 60대 이상(68.1% vs 22.0%)에서도 대다수가 엄정하게 처벌해야 한다고 답했다.

최정아 동아닷컴 기자 cja0917@donga.com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리얼미터]국민 10명 중 8명 “이명박, 법에 따라 엄하게 처벌해야”베스트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