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택배물량 늘어나자…CJ대한통운 ‘부부 기사’ 3년새 50% 증가

씨제이대한통운 부부 택배기사 정운철씨(오른쪽)와 최은영씨. 대한통운 제공

씨제이대한통운 부부 택배기사 정운철씨(오른쪽)와 최은영씨. 대한통운 제공

씨제이(CJ)대한통운 전체 택배기사 2만여명 중 약 14%가 부부 택배기사인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기사 5명 중 1명꼴로 가족 택배기사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통운은 다가오는 ‘부부의 날’(5월21일)을 맞아 택배기사 2만여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함께 일하는 부부 택배기사가 2692명(1346쌍)인 것으로 집계됐다고 16일 밝혔다. 부부 기사 숫자는 1년 전보다 9.9%, 3년새 50%나 증가했다. 지속적인 물량 증가로 택배 배송이 ‘가족 사업’이 된 것이다. 온라인 쇼핑 활성화 등의 이유로 택배 물량은 2020년 기준 16억개로, 1년새 21.2% 증가했다. 또 부부를 포함해 부모·자녀·형제·친척 등 가족과 함께 일하고 있는 택배기사는 4002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기사 5명 중 1명은 가족과 함께 일하는 셈이다. 대한통운은 부부 또는 가족 택배기사가 증가한 배경엔 ‘물량 증가로 수입이 크게 증가’한 것을 핵심으로 보고 있다. 개별 구역을 맡아 물량을 배송하는 택배 업무의 특성상 기존 기사들이 물량이 증가하더라도 외부인을 쓰기보다 부부나 가족과 함께 일해 고수입을 올리는 것이 낫다고 보는 것이다. 대한통운의 6년차 택배기사인 정운철(45)씨는 아내 최은영(42)씨와 함께 일하면서 여유와 수입을 둘다 잡았다고 말한다. 정씨는 “아내가 함께 하면서 시간적 여유가 많다 보니 고객사 영업에 집중할 수 있어 수입도 덩달아 늘었고, 6년 동안 단 한번의 고객 클레임도 없을 정도로 서비스에도 자신이 있다”고 말했다. 대한통운 관계자는 “택배기사가 자긍심을 가지고 가족과 함께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수지 기자 suji@hani.co.kr

Football news:

블라디미르 페트 코 비치:스위스는 3 만 명의 터키 팬 앞에서 활약 할 것입니다. 우리도 이것을 우리의 이점
소시에다드 포워드 이삭은 레알 마드리드와 맨 시티에게 흥미 롭습니다. 이적은 7 천만 유로로 추정됩니다
베일에 이탈리아:우리는 웨일즈는 외부인이 있지만,우리는 우리의 모든 분야에 항상
글릭 후 1:1 와 스페인:위한 폴란드,유로 시작
뮬러-Gozensu 후 4-2 포르투갈과:당연 당신은 단지 실행 60 분. 당신은 이탈리아에서는
스페인은 플레이 오프에있을 것입니다,나는 확신합니다. Alba 유로에 대해
Mendieta1:1 와 폴란드:스페인 행동이 아주 단조롭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