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트럼프 "김정은, 판문점 회동 제안에 10분 만에 전화"

<앵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6월 김정은 위원장과의 깜짝 판문점 회동 뒷얘기를 언론에 설명했습니다. 본인이 트위터에 만남을 제안하고 10분 만에 김 위원장의 전화를 받았다는 것입니다.

워싱턴 김수형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트럼프 대통령의 판문점 회동 뒷얘기는 지역 라디오 방송과 인터뷰에서 자신 즐겨 쓰는 트위터 소통 방식의 장점을 강조하면서 나왔습니다.

한국에 갔을 때 바로 근처에 휴전선이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됐지만, 김정은 위원장과 어떻게 연락할 수 있을지 아무도 몰랐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트위터로 회동을 제안하자 김 위원장이 10분 만에 전화를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트럼프/美 대통령 (WGIR 방송 인터뷰) : 한국에 가는데 잠깐이라도 만나고 싶으면 만나자고 트위터에 썼습니다. 그러자 10분 만에 김 위원장이 전화를 했습니다. 정말 믿을 수 없는 일이었습니다.]

김 위원장과 판문점 회동이 좋았다는 얘기도 빼놓지 않았습니다.

[트럼프/美 대통령 (WGIR 방송 인터뷰) : 김 위원장과 아주 좋은 만남을 가졌습니다. 트위터로 소통하는 것도 아주 좋은 방식이었습니다.]

김정은 위원장도 트럼프 대통령의 트위터 제안에 깜짝 놀랐다고 설명한 바 있습니다.

[김정은/北 국무위원장 (지난 6월 30일) : 사실 난 어제 아침에 대통령께서 그런 의향 표시하신 걸 보고 나 역시 깜짝 놀랐고….]

트럼프 대통령의 이번 발언은 북미 두 정상이 핫라인 소통 채널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어서 시사하는 바가 큽니다.   

All rights and copyright belongs to author: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