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印尼, 우리나라에 차세대 전투기 사업 분담금 축소 요청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인도네시아가 우리나라와 공동 투자·개발하는 차세대 전투기(KF-X/IF-X) 사업 분담금을 낼 예산이 없다며 분담금 축소를 원한다고 20일 밝혔다.

20일 현지 언론인 일간 콤파스와 안타라통신 등에 따르면 위란토 인도네시아 정치법률안보조정장관은 "인프라와 인력개발에 예산지출을 우선시하다 보니 (한국에) 분담금을 지불할 예산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인도네시아의 분담금 축소를 원한다"라며 "다음 단계에서는 현금이 아닌 다른 방식으로 분담금을 내는 방안을 조정 중"이라고 밝혔다. 이는 분담금을 현금이 아닌 현물로 내는 방안을 제안한 것이다.

위란토 장관은 인도네시아에서 생산하는 CN-235 수숭기를 우리나라에 제공하는 방안을 사례로 언급했다. CN-235 수송기는 우리 군에서 사용되고 있다.

인도네시아는 경제 사정이 어렵다며 2017년 하반기 분담금부터 지급을 미룬 바 있다. 현재까지 2018년 분담금 1987억원과 2019년 상반기 분담금을 내지 않았다.

위란토 장관은 지난해 양국 대통령의 합의로 차세대 전투기 사업 분담금 재협상이 진행 중이며, 자신이 인도네시아 측 대표로 참여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인도네시아가 분담금을 줄이고 싶지만 한편으로는 양국의 우호 관계를 생각하고, 기술이전의 기회도 놓치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우리나라는 인도네시아와 2015년부터 8조7000억원 사업비를 공동 부담해 2026년까지 차세대 전투기를 개발·양산하는 방안을 추진해 왔다.

여기에서 인도네시아는 전체 사업비의 20%인 1조7000억원을 투자하고 시제기 1대와 각종 기술 자료를 이전받은 뒤 차세대 전투기 48대를 인도네시아에서 현지 생산할 계획이다.

Football news:

루이스 가르시아:메시는 매년 새로운 무언가를 보여줍니다. 나는 쉽게 그가 2025 까지 재생됩니다 상상할 수있다
헨더슨의 부상에 클롭:나는 확실히 아직 모르겠어요,뭔가 내 무릎에 문제가 있습니다. 우리가 아는 것은 그것이 작은 것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파블리우첸코는 21 세기 토트넘 최고의 앞으로 랭킹에서 7 위입니다. 케인은 첫 번째(스쿠카)입니다
남자 도시는 뉴캐슬에 대한 경기에서 정확한 패스의 93.7%를했다. 이건 APL 기록이야^. Opta 에 따르면,이 게임에서 도시는 93.7%의 정확한 패스(787 840 중)를 만들었습니다. 이 통계 수집의 시작부터 영어 프리미어 리그의 기록이다(시즌-2003/04)
올레 군나르 솔 스크 야어:16 게임 져 본 일이없는 자신감을 제공하지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열망해야 뭔가 아니다
하버 츠 첼시에 가고 싶어,그는 프로젝트를 좋아한다. 워너가 가라고 설득했어^. Bayer 미드필더 카이 Havertz 계속할 수 있는 그의 경력 첼시에서
레알 마드리드는 지난 4 년 동안 아카데미 학생 판매로 약 2 억 5 천만 유로를 받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