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與 ‘코로나 지원 드라이브’ 바라보는 국민의힘 ‘복잡한 속내’

“이 나라는 문재인의 나라도, 정세균의 나라도 아니고, 이재명의 나라도 아니다.”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은 22일 여권 대선 주자들이 앞 다퉈 내놓고 있는 각종 재정 지원 대책에 대해 “자영업, 소상공인, 실업자, 저소득층 등을 국민 세금으로 도와야 하지만 세금을 아껴 쓰라는 것이 국민의 뜻”이라며 날을 세웠다.

다만 여권 대선주자들의 ‘코로나19 지원 드라이브’를 바라보는 당의 속내는 복잡하다. 이익공유제에 대해선 명확하게 반대 의사를 밝히고 있지만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등을 지원하기 위한 손실보상법과 재난지원금 선별 지급은 필요하다는 입장이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국민의힘은 여당이 추진하는 법제화 계획에 초점을 맞춰 여권을 비판하는데 그치고 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이 1년간 겪은 경제적 손실을 어떻게 보상할지 검토할 시기”라면서도 “법제화해서 보전하지 않아도 정부가 재정으로 할 수 있는 방법은 얼마든지 있다”고 했다. 당 소상공인위원장을 맡고 있는 최승재 의원은 이날 “시행령으로 충분히 지원이 가능한 사안”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국민의힘 관계자는 “우리당 의원들도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계층 지원을 법들을 여러 건 발의한 상태라 법제화를 무작정 반대할 수도 없는 상황”이라고 했다. 강경석기자 coolup@donga.com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與 ‘코로나 지원 드라이브’ 바라보는 국민의힘 ‘복잡한 속내’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Goretzka 프로 4:2vs 보루시아:바이에른에 마땅하지만,승리하는 그들은 입력하지 않은 물론 게임
군도간은 새로운 램파드입니다. 펩의 시스템은 그를 유럽에서 가장 생산적인 미드 필더로 만들었습니다
바르셀로나 미드필더 Moriba:는 우리가 생각하지 않는 타이틀 레이스 라 리가에서 손실되었
Chaika 와 1:2 에 대한 Ignashevich:어뢰는 자신감있는 승리를위한 충분한 기회를 가졌습니다
Holand 탈출이 심각한 부상이 재생됩니다 세비야에 대한
인자기에서 1:3 으로 유벤투스:라치오의 자격이 훨씬 더
전 미드 필더 Loko Zhaloliddinov 는 우즈베키스탄의 Andijan 으로 이적했습니다. 그는 rpl 에서 0 경기를 가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