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2천만 원 수표 버린 치매 노인…일주일 만에 되찾은 사연

치매를 앓는 70대 노인이 지하철역 쓰레기통에 실수로 버린 고액 수표를 경찰의 도움으로 되찾았습니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하철 5·7호선 군자역 대합실 안 쓰레기통에서 발견된 2천만 원권 수표를 주인 측에 돌려줬다고 24일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달 17일 오후 1시쯤 환경미화원이 분리수거 작업 중 수표를 보고 유실물로 신고했습니다.

이 수표의 발행인은 70대 남성 A씨로, 만기 된 적금을 지난달 말 받아 보관하고 있던 것이었습니다.

경찰은 금융기관과 협력하는 한편 군자역 내 폐쇄회로(CC)TV를 확인해 A씨가 당일 오전 11시 47분쯤 주머니에 있던 휴지 등과 함께 수표를 버리는 장면을 포착했습니다.

수표는 지난 22일 A씨의 아내에게 인계됐습니다.

아내는 "남편이 치매 환자로 사물의 인식에 문제가 있고 평소 쓰레기를 주머니에 넣어두고 버리는 경향이 있다"며 감사 인사를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분실신고가 되지 않은 수표라 주인을 찾는 데 어려움이 있었지만, 수년간 어렵게 모아온 금액을 돌려드리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 

Football news:

바르셀로나 준비를 판매하 Griezmann60 만 유로,그러나 구매자를 찾을 수 없습(Ok Diario)
Tottenham 재생됩니다 제 1 경기와 다이나모,런던에서 두 번째 자그레브에서
Alaba 는 Al-Khelaifi 와 회담을 가졌습니다. PSG 이 준비하는 보증이 그 장소의 중심에 미드,레알 마드리드지 않
Bartomeu 의 체포와 수색에 관한 글꼴:Barca 팬들을위한 슬픔의 하루. 의 또 다른 예는 자살에서 동작 클럽
리버풀이 상위 4 위 안에 들기를 원한다면 연승이 필요합니다. 위날덤 프리미어리그 소개
쇼는 첼시 경기 후 심판에 대해 말하기 위해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그는 말했다 VAR 에게는 심판하는 벌금에 대 한 블루스
시티와 옵타는 과르디올라의 5 경기 격차 승리에 대해 논쟁한다. 다만 통계회사는 승부차기를 고려하지 않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