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70대女 철원 주민 화이자 백신 접종 후 사망

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 5명째
AZ 3명 화이자 2명

associate_pic
[철원=뉴시스] 김경목 기자 =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은 70대 여성이 이상증세를 나타내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졌다.

관계기관에 따르면 A(76·여)씨는 지난 10일 오후 이상증세를 보여 철원병원을 거쳐 경기도 의정부성모병원으로 이송됐고 11일 오전 5시께 숨졌다.

A씨는 지난달 29일 철원군보건소에서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을 했다.

백신 접종 전부터 기저질환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당국은 백신 접종으로 사망에 이른 것인지 인과성 여부를 조사 중이다.

한편 도내에서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는 이번이 5명째다.

원주, 춘천, 삼척, 양구에서 각 1명씩이고 연령대는 50대부터 90대 사이로 나타났다.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은 사망자는 2명이고 3명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photo31@newsis.com

Football news:

크리스천 에릭센:나는 포기하지 않을 것이다. 내가 원하는 무슨 일이 있었는지 이해하기 위해 나에게
Zinchenko 약 2:3 와 네덜란드:그것은 아파치에서는 지난 분,그러나 이것은 축구
덤프리스에 대해 3:2:우크라이나 가장 아름다운 목표를 제 경력의 하지만 내 최고의 게임
나는 내 눈으로 최고의 유로 경기를 보았다. 문자에 대한 우크라이나 존중,네덜란드-힘과 클래스
어머니는 모든 것을 우리에게 맡겼기 때문에 저녁에 먹지 않았습니다. 뉴잉글랜드 스타 캘빈 필립스
Wijnaldum 은 van Dijk 스타일의 우크라이나에 대한 목표를 축하했습니다. 그는 이미 그렇게했습니다-끊임없이 친구를 지원합니다
안드리 셰브첸코:우크라이나는 공격에 가서,게임의 과정을 변경할 수있는 힘을 발견했다. 팀은 그 자체를 아주 잘 보여주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