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아파트개발 청탁 대가 돈받은 인터넷언론 관계자 입건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터넷언론 관계자들이 아파트 개발 사업에 관여해 금품을 받아 챙긴 정황이 드러나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인천 강화경찰서는 변호사법 위반 및 부정청탁 혐의 등으로 인터넷언론 관계자 60대 A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2일 밝혔다.

A씨 등은 지난해 강화군 지역 조합아파트 개발사업과 관련해 청탁 및 알선의 대가로 수천만원 상당 금품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 18일부터 A씨 등 3명을 상대로 순차적으로 조사를 벌였지만, 이들은 모두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경찰은 지난해 12월28일 이들 언론사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 하는 등 관련 서류와 휴대전화 등을 분석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등 3명을 상대로 입건해 조사중인 사항이다"며 "자세한 사항은 밝힐수 없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Football news:

위르겐 클롭:리버풀은 챔피언스 리그에서 혜택을 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를 통해 가자 라이프치히-우리는 더 자신감
Laporta 는 koeman 과 Barcelona 선수들과 만납니다
가서 면화를 골라라. Lille 미드필더 Renato Sanches 를 받게 되었다는 인종 차별적 남용에 프랑스 월드컵 경기에 대한 Gazelek 아작시오
Mestalla one on one with nature:팬없이 발렌시아 스타디움의 스탠드는 잔디로 자란다 🌿
가르디올라의 끝에서 시리즈:때때로 당신은 당신을 잃을 필요로하는 것이 얼마나 힘든 일인지 이해하여 21 번 승리 행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압력에 놀랐다. 그들은 또한 Gundogan(지원 지역의 밀도를 희생 시킴)을 막았지만 KDB 는 City 를 게임으로 다시 가져올 수있었습니다
레알 마드리드 감독 Butragueno Atletico 선수의 손에:그것은 페널티입니다. 우리는 다시 재수와 심판은 에르난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