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배우 신현준, 전 매니저 갑질 논란…법정 공방으로 진위 가려질 듯

[데일리한국 김현아 기자] 배우 신현준의 전 매니저 김모 대표에 대한 갑질 논란이 결국 소송전으로 이어지게 됐다.

앞서 김 대표는 신현준으로부터 13년간 부당대우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신현준 소속사 에이치제이필름은 13일 입장을 내고 "거짓투성이인 김 대표는 물론, 이 사람이 제공하는 허위사실에 뇌동해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 법적인 책임을 지게 하겠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신현준과 김 대표는 친구로 시작해 매니저로 발전, 첫 몇 년간은 신현준의 매니저 일을 봤다"며 "이후 수년간은 헤어지기도 하고 2010년부터 마지막 6년간 김 대표의 회사와 함께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오히려 그동안 신현준의 매니저가 여러 번 바뀐 데에는 김 대표의 여러 건의 직원(매니저) 임금 미지급과 임금체불에 의한 것"이라며 증거도 제출하겠다고 강조했다.

소속사는 "신현준은 회사 차린 친구를 도와준다는 마음에 스타브라더스 소속 연예인으로 이름을 올렸고, 에이전트 개념이라 수수료 수준도 건당 달랐다. 김 대표가 한때 신용불량자여서 돈거래는 현금으로 했다. 10분의 1 배분은 거짓이며 계약서도 없다"고도 밝혔다.

소속사는 또 신현준 외에 김 대표로부터 금전 문제로 피해를 본 사람들이 많아 증거를 수집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MBC TV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했던 신현준의 또 다른 매니저 이모 대표는 김 대표가 이날 경찰에 자신을 명예훼손과 무고로 고소한 데 대해 맞고소했다.

한편, 신현준은 KBS 2TV 육아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예정대로 출연했다.

Football news:

바르셀로나는 베르나르도 실바에 서명 할 계획이다. 도시는 세메다를 얻을 수 있습니다
리얼 디발라를 구입 할 계획 및 거래(스포츠 메디아)에 크로오 또는 ISCO 를 포함 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간 소개 콘테 1/4 유로파 리그 전에:우리는 계속 진행,우리는 강한된다
피엔텍은 피오렌티나에게 흥미 롭다. Herta 는 2 천만 유로 이상을 원합니다
Barzagli 또는 그로소는 유벤투스 U23 에 있는 Pirlo 를 대체할 것입니다
Akhmat 에 대한 Daudov:나는 팀이 각각의 새로운 게임과 더 나은 상호 작용 확신합니다
발로텔리는 베식타스에 흥미 롭다. 그는 2.5 백만 유로 년을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