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북·미 정상, 회담 성공 의지 매우 강해”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후 일본 도쿄 총리관저에서 열린 한-일 정상회담 오찬에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선물한 대통령 취임 1주년 기념 케이크를 받고 있다.도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후 일본 도쿄 총리관저에서 열린 한-일 정상회담 오찬에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선물한 대통령 취임 1주년 기념 케이크를 받고 있다.도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에게 “북-미 정상회담을 성공시키려는 양쪽 정상의 의지가 매우 강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일본 도쿄에서 아베 총리와 오찬을 겸한 2시간여의 한-일 정상회담에서 “북-미 정상회담 성공이 굉장히 중요한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모두 성공시키려는 의지가 매우 강하다고 보고 있다”며 “북-미 정상회담 성공을 위해 일본이 끝까지 지지해달라”고 당부했다. 두 정상의 만남은 2월9일 평창 겨울올림픽 개막식 뒤 석달만이다. “대북 제재 완화나 해지는 시기가 중요하다.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쇄하거나 대륙간 탄도미사실을 쏘지 않는 것만으로 대가를 줘선 안되며 북한의 추가적이고 구체적인 행동이 필요하다”며 경계심을 피력한 아베 총리에게, 문 대통령은 “한국이 국제사회의 결의없이 독자적으로 제재를 완화하는 것 아니냐는 걱정은 전혀 할 필요가 없다”고 답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평창겨울올림픽 때도 북한 선수단의 운송, 숙박, 장비 등 지원 하나하나를 유엔이나 미국의 제재에 위반되지 않도록 다 협의를 하면서 진행했다”며 “한국이 독자적으로나 임의적으로나 북한과 경제 협력을 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현재는 제재에 저촉되지 않는 범위에서 이산가족 상봉이나 조림, 병충해 산불방지 등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평화체제가 구축되려면 지역 안전보장이라는 내용이 담겨야하며, 동북아 안전보장 논의에 일본도 참여하고 싶다”는 아베 총리의 요청에 “평화협정은 전쟁 당사자끼리 합의하는 것이고 더 넓은 의미에서 한반도와 동북아 평화 체제 구축에는 일본이 반드시 참여해야하고 협력해 줘야한다”고 답했다. 종전선언이나 평화협정엔 남북미 또는 남북미중이 당사자임을 분명히 하면서, 향후 논의엔 일본이 참여해야한다는 점을 분명히 한 셈이다. 문 대통령은 일본군 위안부 문제와 관련해 “미래지향적으로 이 문제를 해결해나가자”고 말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9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대통령 취임 1주년 기념 축하 케이크. 도쿄/연합뉴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9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대통령 취임 1주년 기념 축하 케이크. 도쿄/연합뉴스

한편, 아베 총리는 오찬이 끝날 즈음 취임 1주년을 맞은 문 대통령에게 축하 케이크를 선물했다. 성연철 기자 sychee@hani.co.kr

Football news:

사우디는 결국 뉴캐슬을 샀다. 대부분의 팬들은 휴가를 보내고 인권 운동가들은 프리미어 리그에 대한 질문을 가지고 있습니다
뉴캐슬를 위해 구입했는 사우디 아라비아에 의하여 같은 여자를 가져왔다 족장하시고 왼쪽 영국 왕자의 독립을 위해
프리미어 리그를 믿고 사우디아라비아하지 않았을 구입클럽,전단기와 팬들이 행복하고,무거운 반사에서는 미디어에 이어 세계의 농축 뉴캐슬
Tutberidze 검색에서 페어 스케이팅:Tarasova 과 혹은 프로그램을 변경-고 Gleichengauz 은 슬퍼하는 자신의 아이디어에 적합하지 않았다
러시아 축구 선수-밈-FIFA22 에서 지구력 상위 2 위. 피로는 환상입니다
는 유일한 통로를 통해 건축의 가장 빠른 도시 트랙 F-1:을 위해 준비되고 있으며,그랑프리를 위해$660 백만 시작은 2 개월입니다
Rangnik 은 Loco 에 대해 침묵하지만 유럽 언론에 연설합니다. 우리는 레드 불에 대한 독백을 통해 니콜릭의 해고를 분석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