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최근 3년간 자동차관리법 위반 과징금 총액 중 BMW 약 절반 차지

최근 약 3년간 국내에서 자동차관리법 위반으로 가장 많은 과징금을 낸 자동차 제작·판매사는 BMW코리아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김교흥 의원(더불어민주당)이 국토교통부로부터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18년부터 올해 8월까지 자동차관리법 위반으로 자동차 제작·판매사에 부과된 과징금은 총 285억 원에 달했습니다.

이 가운데 BMW에 부과된 과징금이 130억7천만 원으로, 전체의 46%를 차지했습니다.

이어 메르세데스벤츠(35억7천만 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27억 원), 혼다코리아(19억3천만 원), 기아자동차(16억3천만 원) 등의 순이었습니다.

자동차관리법 제74조는 자동차안전기준에 적합하지 않은 자동차나 부품을 판매한 자에게 과징금을 부과하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또 결함을 지체 없이 시정조치(리콜) 하지 않은 경우에도 과징금을 부과합니다.

BMW에 부과된 과징금의 대부분은 이른바 'BMW 화재 결함' 사태 늑장 리콜로 인한 것입니다.

BMW 화재 원인을 조사한 국토부와 민관합동조사단은 BMW가 엔진 결함으로 인한 차량의 화재 위험을 미리 알고도 이를 은폐·축소했다며 지난해 118억 원가량의 과징금을 부과한 바 있습니다.

메르세데스벤츠의 경우 올해만 19건의 과징금이 부과됐는데 s350d, e300 등 21개 차종의 도어락 잠김 오류 등 자동차 안전기준 부적합을 이유로 과징금 처분이 내려졌습니다.

김 의원은 "자동차관리법 준수 여부는 탑승자의 안전과 생명에 직결되는 만큼 위반 사항에 대해서는 강력한 규제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Football news: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찰라 노글루에게 5 년 계약을 제공 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여름에는 그는 무료 에이전트가된다
세페린은 우리가 절대 반대한다는 걸 확실하게 말했어 UEFA 에 Bartomeu 의 말씀에 대해 유럽 슈퍼 리그
비판에 격려:패배 때문에 소셜 미디어의 요즘 재앙이되고있다. 때로는 상대방은 더 나은 우리보다 이것은 생명
FIFA 에 대한 Bartomeu 의 말씀에 대해 유럽 슈퍼 리그 우리는 알지 못에 대해 어떤 협정
형,포기하지 마 우리에게 대항하고 있어 벤제마 묻는 멘디 볼을 제공하지 않을 Vinicius 에서 반 시간의 경과 보루시아
2010 년 피를로 바르카와 협상했다. Pirlo 의 위대함과 결코 일어나지 않았다 전송에 대한-세대의 주요 playmaker 는 회전
챔피언스 리그에서 로코에 대한 Chugainov:그룹에서 얻을 수있는 기회가 있습니다. 팀 보이는 자신감하고 가치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