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대방건설·반도건설·한라, 추석 보너스 준다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오는 30일 본격적인 추석연휴가 시작되지만 건설산업 불황이 지속되는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까지 겹쳐 건설사는 차분한 분위기다. 대부분의 건설사가 추석 상여금을 따로 지급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28일 각 건설사에 따르면 다수의 건설사는 오는 30일부터 5일간 이어지는 추석연휴가 공식적인 휴무다. 일부 건설사는 추석연휴 전후로 하루씩 더 쉬며, 또다른 건설사는 28일과 29일을 휴무로 지정해 7일간의 휴식을 가진다.

금호건설과 부영, 쌍용건설, 포스코건설, 한화건설 등은 공식적인 연휴에만 쉰다.

롯데건설과 HDC현대산업개발, SK건설 등은 연휴 시작 하루 전인 29일부터 휴무에 들어가며 대림산업은 10월 5일을 휴무일로 정했다.

GS건설은 공식적인 연휴에만 쉬지만, 28일과 29일을 권장휴가로 지정했다. GS건설 관계자는 “급한 업무가 남은 직원의 경우 28일과 29일 출근하지만, 그렇지 않은 직원은 자유롭게 쉴 수 있다”고 말했다.

대우건설과 삼성물산, 현대건설, 현대엔지니어링은 연휴시작 2일전인 28일부터 휴무에 들어가 최장 7일을 쉰다. 주말인 26~27일을 포함하면 9일간의 휴식을 갖는 셈이다.

대부분의 건설사가 상여금을 연봉제에 포함된 정기상여 형식으로 지급해 명절에 지급했던 특별상여금은 지급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견건설사도 상황은 별반 다르지 않다.

KCC건설과 대방건설, 대보건설, 동문건설, 동부건설, 동양건설산업, 반도건설, 신동아건설, 우미건설, 중흥건설, 한라, 호반건설 등은 공식적인 추석 연휴에만 쉰다. 태영건설은 29일에 휴무를 적용해 하루 더 쉰다.

특히, 대방건설과 반도건설, 한라는 추석 상여금을 지급하고, 호반건설은 온라인몰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을 제공한다.

동부건설은 복지몰에서 사용할 수 있는 복지포인트를 직원에게 지급한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지난해에는 5만원 상당의 복지 포인트를 줬는데 올해는 (포인트 금액을) 조금 더 올렸다"고 말했다.

Football news:

네이 마르는 부상때문에 3 주 동안 나갔어요 그는 경기를 놓치지와 라이프치히에는 챔피언스리그
Goretzka 는 올해의 독일 GQ 스포츠맨입니다. 그가 수여 싸움에 대해 인종주의 및 전염병
바르토메우는 바르셀로나를 떠난 후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삭제했습니다. 그와 그의 가족을 위협을 받았
겐 나디 체에 대한 Khabib:지 않다,하지만 그는 가장 큰
앞으로 처브스 호셀루:바르셀로나는 세계 최고의 팀 중 하나입니다. 그러나 공격수 처마 조셀루는 곧 바르셀로나와 라 리가 경기에 대한 자신의 기대를 공유
영국에서는 코치의 25%와 관리자의 15%가 소수 민족 출신이되기를 원합니다. 만 사우 샘프 턴은 차별에 대한 싸움의 새로운 단계에 가입하지 않았다
즐라탄 오코비드:바이러스는 나에게 도전하고 내가 이겼다. 하지만 당신이하지 않으면 이번,다음 위험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당신의 머리와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