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동두천서 하루새 외국인 16명 확진...10일까지 검사 계속

associate_pic
[동두천=뉴시스]송주현 기자 = 경기 동두천시가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 행정명령을 내린 가운데 검사를 받은 외국인들의 감염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6일 동두천시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7명의 외국인이 확진된데 같은날 저녁 9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아 이날 하루만 총 16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보건당국은 현재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이들 확진자를 포함해 지난 1일부터 이날까지 확진된 외국인은 128명으로 집계됐다.

시는 외국인들의 잇단 확진으로 지역 내 모든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진단검사 조치 행정명령을 내리고 증상과 상관없이 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다.

이번 행정명령은 외국인 고용 사업장 내 집단감염 차단 및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오는 10일까지 시행된다.

행정명령에 따라 외국인 고용 사업주는 사업장 내 모든 외국인 근로자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해야 한다.

또 이를 위반하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고발조치(200만원 이하의 벌금)될 수 있으며 처분 및 위반으로 발생한 모든 확진 관련 검사·조사·치료 등 방역비용이 청구될 수 있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외국인 고용 사업들은 사업장 내 외국인 근로자가 반드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동두천시는 유관기관 등과 협조해 외국인 근로자 사업장 내 3밀(밀집·밀접·밀폐) 작업환경 점검, 유증상자 모니터링, 마스크 착용·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atia@newsis.com

Football news:

메시가 준 벌금을 Griezmann 더블에 대한 Getafe-Antoine 득점
바르셀로나는 7 의 마지막 8 라 리가 경기 잃어버린 레알 마드리드
른 회원에 대한 슈퍼 리그:유럽 축구는 공정한 전통
Agnelli 와 Ceferin 은 Super League 에 대한 소문 때문에 공동 성명서를 준비하고있었습니다. 의 머리를 유벤투스 꺼 전화를 발표하기 전에 토너먼트의
Getafe 플레이어에서 슈퍼 리그 T-셔츠 바르셀로나에게 챔피언십 복도에 대한 컵 우승
히바우두 들었다 하는 무리뉴를 통해 걸릴 수 있습니다 클럽에서 브라질
메시는 12 시즌 연속 25+리그 골을 기록했다. 이 기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