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48명…"상호 인과성 낮아 접종 계속"

정부는 인플루엔자(독감) 백신을 맞은 뒤 사망한 사례와 백신 접종 간의 직접적 인과성이 확인되지 않았다며 접종을 일정대로 계속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24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는 이날 오후 1시 기준 48명으로 집계돼 전날(36명)보다 12명 늘었다. 다만 이들의 사망과 백신 접종 간 인과성이 확인된 것은 아니다.



연령대를 보면 70대가 23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80대 이상 18명, 60대 미만 5명, 60대 2명이다.

예방접종전문위는 우선 1차로 사망자 26명에 대한 사인을 검토한 결과, 접종과의 인과 관계가 매우 낮아 특정 백신을 재검정하거나 국가예방접종사업 중단을 고려할 단계가 아니라는 결론을 내렸다.

백신 접종의 대표적인 부작용인 `아나필락시스 쇼크`가 의심되는 사례가 없고, 같은 제조번호(로트번호) 제품을 맞고 사망한 사람 중 접종과의 인과관계가 확인된 사람도 없다는 것이 예방접종전문위의 설명이다.

실제 사망자 20명에 대한 부검 결과 이 중 13명의 사인은 심혈관질환, 뇌혈관질환 등으로 밝혀져 백신 접종과는 관계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예방접종전문위는 또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유행하는 상황에서 독감의 동시 유행까지 막으려면 예방접종이 중요하다면서 안전수칙을 강화해 접종 사업을 일정대로 지속해야 한다고 의견을 모았다.

정은경 질병청장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업은 당초 일정대로 추진하되 어르신 예방접종 시에는 (각 의료기관에서) 충분히 예진하고 예방접종을 한 뒤에는 이상 반응을 충분히 관찰하고 건강관리를 할 수 있게 사업을 추진하라는 권고를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국내에서 매년 3천여 명이 인플루엔자 감염과 이로 인한 합병증으로 사망한다. 인플루엔자 자체도 코로나19에 못지않게 위중한 감염병"이라면서 "세계보건기구(WHO)도 위험군에 대해 접종을 권고하는 만큼, 예방접종 대상자는 예방접종을 받아달라"고 요청했다.

[신미진 기자 mjshin@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Football news:

스티브 맥마나만:레알 마드리드는 노화 팀입니다. 그들이 필요로하는 경우 새로운 선수를 그들에 도달하려는 그들의 이전 heights
이스코는 월에 세비야로 이동할 수 있습니다. Lopetegui 는 개인적으로 관심이
챔피언스 리그에 대한 Bilyaletdinov:로코 그룹을 남길 수 있습니다. Unmotivated 바이에른에 맞을 수 있에서 6 번째 라운드
이번치:에 대한 나의 생각 은퇴했지만,나는 변경하고 싶어 정신 밀라노의
Vasco da Gama 스포츠 Director:한 것처럼 마라도 우리를 위해
레알 마드리드 구입하지 않습니다 Mbappe 여름에 2021 으로 인해 위기(파리지앵)
39 브라 점수,부폰 42 드래그,호날두 완료 할 계획이 없습니다. 축구는 정말로 늙어가고 있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