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어린이 책]꼬리에 꼬리를 물자 엉뚱한 이야기 됐어요

◇군고구마와 주먹밥/미야니시 다쓰야 글, 그림·황진희 옮김/24쪽·1만3000원·미래아이(4세 이상)
주먹밥을 쥔 돼지에게 늑대가 군고구마와 바꾸자고 한다. 돼지가 좋다고 하자 늑대는 주먹밥을 냉큼 먹어치우고는 군고구마를 주지 않고 가버린다. “흐어엉!” 울음이 터진 돼지. 생쥐가 이유를 묻는다. 이를 들은 생쥐는 “누굴 좀 불러올게”라며 달려간다. 토끼를 만난 생쥐는 “늑대가 주먹밥을 먹고 나서 돼지의 군고구마를 빼앗아 도망가 버렸대”라고 한다. 토끼도 누굴 부르겠다며 뛰어가다 원숭이를 만나고, 얘기는 조금씩 바뀌며 너구리 하마에게 전해진다. 동물들을 거칠 때마다 사건의 내용이 점점 변해 완전히 엉뚱한 이야기가 돼 버리는 과정이 웃음을 자아낸다. 여러 명이 팀을 이뤄 문장을 제대로 전달하는 귓속말 게임을 보는 것 같다.

최종적으로 하마가 들은 건 돼지가 군고구마로 변했다는 것! 군고구마를 먹으려던 늑대에게서 이를 뺏은 하마는 “돼지야, 이제 괜찮아”라고 다정하게 말한다. 돼지네로 간 하마가 집 앞에 있는 돼지를 보고 깜짝 놀란 표정이 압권이다. 이를 지켜보는 동물들의 얼굴을 살펴보는 재미는 덤이다.

손효림 기자 aryssong@donga.com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어린이 책]꼬리에 꼬리를 물자 엉뚱한 이야기 됐어요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도로에서 프리미어 리그에서 패배하지 않고 연속 22 경기입니다. 아스날의 기록까지-5 경기까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이번 프리미어 리그 시즌에 처음으로 빅 6 클럽을 이겼습니다. 가 있었 2 패 5 을 그립니다
지네딘 지단:레알 마드리드는 끝날 때까지 타이틀을 놓고 싸울 것입니다. 아직 많은 성냥이 있습니다
세계 최고의 경기장에서도 때로는 아무 것도 볼 수 없습니다. 그래서 스탠드에는 라디오,비둘기,쌍안경이있었습니다
아틀레티코는 1 차전에서 더 좋았고 레알 마드리드는 2 차전에서 더 좋았습니다. 우리에게 좋은 결과. 벤제마에 그리는
지단은 레알 마드리드-246 의 머리에서 게임의 수에 델 보스크와 동일합니다. 만 무 노즈는 더있다-605
만 리버풀고 20 팀 리그 1 그들이 득점하지 않은 집에서 재생하기 때문에서 2021 년 최고 5 개의 유럽 리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