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갓세븐 영재, 사생에 경고 “사람 인생 망가지는 거 보고 싶냐”

갓세븐(GOT7) 영재 © News1
그룹 갓세븐 멤버 영재(24)가 사생(연예인의 사생활을 쫓는 이들)에게 경고의 말을 남겼다.

2일 영재는 자신의 SNS에 “샵 앞에 오지 마세요. 그리고 협박입니까? 제가 카페에서 다른 사람들과 이야기 나누는 거 몰래 찍으시고 ‘이거 올려도 돼?’라고 물어보는 게”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사람 인생 망가지는 거 보고 싶으면 올리고 느끼세요”라고 덧붙였다.
영재는 지난해 12월에도 사생이 밤낮없이 전화를 하자 이에 대해 경고한 바 있다. 이어 이번에도 사생이 자신을 쫓아와 몰래 사진을 찍자 분노를 느끼고 또 한 차례 글을 올렸다.

한편 영재는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를 진행하고 있다.


(서울=뉴스1)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갓세븐 영재, 사생에 경고 “사람 인생 망가지는 거 보고 싶냐”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루마니아,특별한 챔피언에서:모든 경기,휘슬 전에 3 시간 선택 된 형식으로 결정했다
대니 로즈:나는 지난 주 경찰에 의해 중지되었습니다:이 도난당한 차인가? 어디서 났어?. 그리고 이것은 정기적으로 발생합니다
바르셀로나는 3000 만 브라가에서에서 구입 한 6000 만 트린 카 u 에 대한 판매를 거부했다. 클럽은 그를 계산합니다
첼시는 우승을 위해 에버튼과 경쟁 할 것이다. 레알 마드리드가 팔릴 준비됐어^. 레알 마드리드 수비수 세르지오 레질론은 프리미어 리그에서 자신의 경력을 계속할 수 있습니다
에스파뉼이 라 리가 비행을 취소하라고 요청했어요 카탈루냐어는 5 라운드부터 강등 지역에 있었습니다^. 에스파뉼은 코로나 바이러스 일시 정지 후 라 리가 및 선수권 대회의 끝에서 자신의 강등에 대한 성명을 발표했다
인터는 아직 콘테 감독의 미래를 결정하지 못했습니다. 모든 것이 유로파 리그 이후 결정 될 것입니다
하지는 Viitorul 의 코치로 사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