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김한종 전남도의장,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조속히 제정해야”

[전남=데일리한국 정상명 기자] 김한종 전남도의회 의장은 지난 22일 국내 최초 QR전문지인 ‘월간 지방정부(대표 이영애)’의 특별좌담회에서 “인구감소에 따른 지방소멸 문제를 국가적 차원의 현안으로 인식하고, 지방과 수도권의 조화로운 공존을 위해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이 조속히 제정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특별좌담회는 ‘지방의 인구문제 해결 방안’을 주제로 김한종 의장을 비롯 김영록 전남도지사, 조영태 서울대 교수가 참여해 지방정부와 중앙정부의 인구정책 방향 및 역할 등을 논의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인구감소의 심각성과 인구문제에 대응코자 인구정책 컨트롤타워인 ‘인구청년정책관실’을 운영하고 있다”며 “인구문제 해결을 위해선 지자체간의 경쟁이 아닌 국가차원의 종합 지원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조영태 서울대 인구정책연구센터장은 “30만명대로 떨어진 초저출산 심각 현상의 근본 원인은 청년인구와 자원의 수도권 집중 때문이다”며 “베이비부머가 여전히 활동 중인 앞으로 10년이 우리에게 마지막 남은 기회로, 인구 정책만큼은 정당을 떠나 국가의 미래를 생각하며 접근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한종 의장은 “지방소멸위기 지역의 활력을 증진하고 국토 균형발전을 위해서는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제정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도의회 차원에서 작년 1월과 5월 두 차례에 걸쳐 특별법 제정 촉구 건의안을 정부와 국회에 전달했다”고 말했다.

Football news:

의 제안을 실시드 라모스는 새로운 계약에 유효한 것입이 끝날 때까지의 월
파울로 폰세카:우리는 레알 마드리드와 리버풀이 얼마나 많은 부상을 입 었는지 보았습니다. 달력은 비인간적입니다
라이프 치히가 6 연속 분데스리가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보루시아 Gladbach 손실 5 경기에서 행한 후에 발표 출발의 상승을 도르트문트
프리미어 리그의 빅 식스와의 경기에서 브루노:토트넘에 대한 득점,하지만 그들은 페널티가 계산되지 않는 것을 말한다!
아르테타에서와 일치하는 번리:그것은 분명 있었다는 것을 벌이 없는 분쟁
전쟁이 끝난 후 독일 팀은 프랑스 리그 2 에서 최고가되었습니다. 클럽은 계속할 수 없었고,자체 유럽 컵을 설립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