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김영록 전남지사, 행안부장관에 여순사건 등 현안 건의

섬진흥원 설립·고향사랑기부금 등 6개 현안

associate_pic
[무안=뉴시스] 김영록 전남지사. photo@newsis.com

[무안=뉴시스]맹대환 기자 = 김영록 전남지사가 22일 전해철 행정안전부장관을 만나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 등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지원을 요청했다.

김 지사는 이날 정부 서울청사에서 전 장관을 만나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 ▲한국 섬 진흥원 전남 설립 ▲고향사랑 기부금에 관한 법률 ▲지방소멸 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지방자치법 ▲지방 재정분권 관련 개선 등 6건의 지역현안을 건의했다.

김 지사는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법은 행안위 제1법안심사소위에 회부 중으로 입법공청회까지 진행됐으나 단 한 차례도 심사를 받지 못했다”며 “유가족이 대부분 사망하거나 고령으로 국가차원의 진실규명과 희생자에 대한 명예회복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한국 섬 진흥원 설립과 관련해 김 지사는 “전남은 전국에서 섬이 가장 많고, 섬 관련 기관이 집적돼 있어 섬 발전 정책과 사업 수행의 최적지다”며 “그동안 한국 섬 진흥원의 설립과 유치에 노력해 온 점을 감안, 반드시 전남에 설립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경제활동 인구의 대도시 집중 등으로 대도시와 지방의 사회·경제적 기반 불균형과 함께 세수 격차가 심화되고 있다”며 “개인이 지자체에 기부할 수 있는 고향사랑 기부제 등 법률이 제정될 수 있도록 지원해달라"고 요청했다.

전 장관은 김 지사의 요청에 공감을 표시하며 “정부 차원에서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mdhnews@newsis.com

Football news:

소시에다드와 무승부에 지단:우리는 두 점을 잃었다. 우리는 전반전에 명백한 순간을 보냈습니다
울버햄프턴의 수비수 킬만은 우크라이나 국가 대표팀에서 뛰게 될 준비가되어 있습니다. 이전에 그가 러시아를 선택할 수 있다고보고되었다
Pochettino 에 새로운 remontade 와 바르셀로나에서 축구,심지어 상상도 할 수 없는 것이 가능하지만,우리는 긍정적
레알 마드리드는 소시에다드와의 무승부로 5 연승을 거두었습니다
네이 마르가 바르셀로나 경기를 놓칠 가능성이있다. PSG 는 어떠한 기회도 가지지 않으려 합니다
레알 마드리드의 인정을 위한 첫 번째 시간에서 5 경기
Miranchuk Bergamo 에 관하여:그들은 카페에서 알아 내기 시작하고,미소를 지으며 말하기를:Forza Atalant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