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겨자씨] 당신이 가는 곳이라면…


주일에 나눈 말씀의 메아리가 다시 한번 이어졌습니다. 다섯 처녀가 지혜롭다는 말을 들은 것은 그들이 준비한 여유분의 기름 때문만은 아니었습니다. 어리석은 다섯 처녀가 기름을 나눠달라 했을 때 그들은 기름을 나누지 않았습니다. 그랬다가는 자신들의 등불도 꺼질 것이기 때문이었습니다. 열 명의 처녀는 서로 가까운 사이지 싶은데도 지혜로운 다섯 처녀는 정에 이끌려 받아들여서는 안 될 청을 받아들이지 않았던 것입니다.

원로장로님이 부인 권사님을 두고서 저 사람도 내게 기름을 나눠주지 않을 테니 걱정이라고 웃음 섞인 농을 했을 때 권사님은 마음을 담아 대답했습니다. 자신에게 나눌 기름이 있다면 얼마든지 나누겠다고 말이지요. 그러다간 천국 가기 힘들다는 남편의 말에도 권사님의 대답은 한결같았습니다. 당신이 가는 곳이 어디라도 따라가겠다고 했으니까요.

기름처럼 믿음도 나눌 수 없다는 것이 주님의 가르침임을 왜 모르겠습니까. 그럴수록 당신이 가는 곳이면 어디라도 따라가겠다는 고백은 더없이 깊은 사랑의 고백으로 다가왔습니다.

한희철 목사(정릉감리교회)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Football news:

찰로바 형제는 세르비아의 수보티카로 이적했습니다
바르셀로나 서명하지 않을 것입 가르시아에서 겨울 때문에 재정적인 문제
로저스에서 그리와 에버튼:그 불운에는 레스터하지 않았다는 점을 두 번째 목표는
레스터와의 1-1 에 대한 안첼로티:전 하메스가 득점을 한 것은 기억이 안납니다
Andrea Pirlo:Juve 에서의 제 1 시즌에 우리는 밀라노의 배후에 있었지만 타이틀을 차지했습니다. 모든 것을 우리에 따라 달라집니다
판사는 두 가지 실수를 저질렀습니다. 드 게아는 밀려 났고 취소 된 아웃 골에는 파울이 없었습니다. Solskjaer 에서 손실을 셰필드
Maguire 에 패배하는 셰필드 토요일:했습니다 상대 두 가지 목표를,우리는지 놀 수준에서 우리가 예상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