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경기남부 새벽~오전 돌풍·천둥·번개 동반 시간당 30~50㎜ 비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16일 경기남부지역은 흐리고, 새벽부터 오전 사이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리겠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중국 중부지방에서 발달해 서해상으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이날 새벽부터 비가 시작돼 이튿날인 17일 새벽에 대부분 그칠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50~100㎜다.

아침 기온은 전날(16~21도)과 비슷하겠고, 낮 기온은 전날(21~28도)보다 3~5도 낮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수원 19도·시흥 19도 등 17~20도, 낮 최고기온은 수원 21도·시흥 21도 등 19~23도로 예상된다.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또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많겠으며, 일부내륙에는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서해중부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취약시간대인 새벽에 짧은 시간 동안 강하게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도로침수·배수로 역류 등에 대비해 비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ambh@newsis.com

Football news:

Smertin 회수 유로 2004 년 그는 거의에서 싸웠 관절,방어에 대한 젊은 크리스티아누와 이해의 다리
가레스 사우스 게이트:우리는 축구 속물이되어서는 안됩니다. 경기에서 최고 팀의 다양성이 중요
레오 니드 슬 루츠 키:나는 아직도 핀란드 국가 대표팀이 우리 그룹의 외부인이라고 확신한다. 그들은 매우 운이 좋은 덴마크
나는 인종 차별 주의자가 아니다! Arnautovic 에 대해 사과 모욕적 인 선수의 국가 대표팀의 노스 마케도니아
게리 리네 커:음바페는 세계적인 스타로 호나우두를 대신 할 것이지만 메시는 아니다. 레오는 것을 다른 사람이 할 수 없다
스페인 팬은 1979 년부터 국가 대표팀의 경기에 출전 해왔다. 그는 유로 유명한 드럼(할 수 있는 그것을 잃는 동안 잠금)
호나우두는 기자 회견에서 후원하는 코카콜라를 제거했다. 크리스티아누는 강에 대한 설탕-지 않도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