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기저질환자 백신접종 괜찮을까…당국 "접종시의 이득이 더 커"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PG)
사진설명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PG)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은 뒤 사망하는 사례가 잇따르면서 불안감도 커지고 있다.

특히 사망자들이 모두 지병(기저질환)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지면서 일각에선 기저질환자 백신 접종을 두고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정부는 코로나19 확진 시 중증도와 치명률을 낮출 수 있다는 긍정적 효과와 이점을 설명하면서 기저질환자에게도 접종받을 것을 권장한다고 강조하고 있으나, 사망자가 추가로 나올 경우 접종 논란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5일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람은 총 5명이다. 5명 모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았다.

이들의 연령대는 20대 1명, 50대 3명, 60대 1명으로 모두 기저질환을 앓고 있었다.

조은희 추진단 접종후관리반장은 전날 브리핑에서 "현재 돌아가신 분들이 다 요양시설, 요양병원에 계신 분이기 때문에 기저질환이 있다"고 설명했다.

추진단은 현재 사인과 백신 접종 간의 연관성에 대해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진설명코로나19 백신 접종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백신접종 뒤 사망한 5명이 모두 기저질환자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혹시 지병이 있는 사람에게는 코로나19 백신이 위험한 것 아니냐는 막연한 추측도 나오는 상황이다.

정부는 코로나19 감염 시 고위험군의 치명률과 중증도를 고려하면 접종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조 반장은 "인플루엔자(독감) 예방 접종을 사례로 들면 기저질환이 가장 우선순위 접종대상군으로 돼 있다"면서 "이는 기저질환자에게 백신을 접종했을 때 얻는 이득이 접종을 하지 않았을 때보다 더 크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정은경 추진단장은 앞선 브리핑에서 "만성질환자는 코로나19 고위험군이기 때문에 접종이 필요하다"면서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결과 기저질환이 없는 사람과 기저질환이 있는 사람을 비교했을 때 비슷한 면역반응과 효과, 안전성이 있다는 정보가 있기 때문에 만성질환자에 대해서도 예방접종을 권고하고 있다"고 밝혔다.

다만 요양병원 같은 경우 오랫동안 와병 상태에 있는 고령환자가 많기 때문에 더욱더 신중하게 접종하고 있다는 것이 정부의 설명이다.

정 단장은 "의식상태가 안 좋거나 37.5도 (이상)의 발열이 있을 때, 또 전신 상태가 좋지 않은 의학적인 사유가 있는 경우 등에는 예방접종에서 제외할 수 있게 안내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문가들도 기저질환자는 백신 우선 접종대상자라는 점을 강조하면서 다만 사인과 접종 간의 인과성을 명확하게 규명한 뒤 투명하게 알리는 것이 중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김우주 고려대 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기저질환자, 고령자들은 (코로나19로 인한) 사망 위험, 중증도가 높아서 우선접종 대상"이라면서 "(사인과 접종 간의) 연관성이 있느냐, 없느냐를 파악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재훈 가천대의대 예방의학과 교수 역시 백신 접종후 5명의 사망자가 나온 것에 대해 "독감 백신 당시의 논란과 비슷한데 백신 접종과 사망 간의 인과관계가 밝혀지지 않았다"면서 "(개인적으로) 백신 접종과의 인과관계가 낮다고 보는 편이고, 백신 접종으로 얻는 이득이 피해보다 더 크다. 기저질환자도 백신 접종에는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김남중 서울대병원 감염내과 교수도 전날 병원내 접종 현장에서 기자들과 만나 관련 질의에 "사망과 백신 간 연관성이 있어야 우려할 부분인데 이미 세계적으로 많이 접종했고 사망과의 연관성도 낮았다"면서 "백신 사망으로 단정하기에는 섣부르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Football news:

PSG 는 등록을 생각하는 메시,케인 또는 살라는 경우 Mbappe 잎(참고로 이)
Malinovsky 준 2+에 도움이 두 개의 연속적인 경기 같은 경우 시리즈에서 8 년 동안
셰필드와 3-0 에 대한 아르테타:아스날은 게임을 제어. 완벽한 준비를 위한 슬라비아
호나우두는 제노아와의 경기가 끝난 후 현장에서 셔츠를 던졌다. 유벤투스지 않을 것입 정밀 크리스티아노-그것은 될 수 있는 선물을 ballboy
Saka 고통을 허벅지 부상에서 무기고의 경로는 셰필드 토요일
Tedesco 에 대한 Mostovoy:그는 진정되었습니다. 는 것을 깨달았 축구 단지에 대한 소리와 점프 가장자리에
Sulscher 의 말에 Mourinho:Sonny 는 그의 아빠가 Ole 보다 낫다는 것이 운이 좋다. 아버지는 항상 아이들에게 먹이를 주어야합니다. 우리가 필요한 음식을 훔칠 그들을 위해-훔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