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고척 Live] 실책에 발목 잡힌 핀토, 4⅓이닝 8실점 또 무너졌다

2020 KBO리그 SK와이번스와 히어로즈의 경기가 19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SK 선발투수 핀토가 1회말 1사 1,3루에서 이지영을 유격수 실책으로 내보낸후 아쉬워 하고 있다. 고척=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20.05.19/
2020 KBO리그 SK와이번스와 히어로즈의 경기가 19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SK 선발투수 핀토가 1회말 1사 1,3루에서 이지영을 유격수 실책으로 내보낸후 아쉬워 하고 있다. 고척=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20.05.19/

[고척=스포츠조선 선수민 기자] SK 와이번스 외국인 투수 리카르도 핀토가 무너졌다.

핀토는 19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4⅓이닝 9안타 3볼넷 4탈삼진 8실점(7자책점)으로 부진했다. 핀토는 5회를 버티지 못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혼란스러운 1회말이었다. 서건창을 중견수 뜬공으로 처리하며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그러나 김하성에게 중전 안타, 이정후에게 우월 2루타를 맞았다. 박병호를 유격수 땅볼로 유도했지만, 정 현이 홈을 택하면서 모든 주자가 살았다. 김하성은 홈을 밟았다. 이어 이택근에게 중전 안타, 박동원에게 좌익수 왼쪽 2타점 2루타를 허용했다.

계속해서 수비 도움을 받지 못했다. 1사 2,3루에선 김혜성의 2루수 앞 평범한 땅볼이 내야 안타가 됐다. 김창평의 타구 처리가 늦었다. 4점째 실점. 이지영의 2루수 땅볼 때는 유격수 정 현이 2루에서 공을 놓쳤다. 박동원이 득점했다. 박준태를 1루수 땅볼로 처리하며 한숨 돌렸다. 그러나 2사 1,3루에서 서건창에게 우전 적시타를 맞아 0-6이 됐다. 김하성을 중견수 뜬공으로 처리하며 긴 이닝을 끝냈다.

2회에는 삼자범퇴로 안정을 찾았다. 3회에는 박동원을 삼진 처리했다. 김혜성에게 볼넷을 내준 뒤에는 2루 도루를 허용했다. 그러나 이지영을 우익수 뜬공, 박준태를 루킹 삼진으로 잡았다. 4회도 위기는 있었다. 1사 후 김하성에게 볼넷, 이정후에게 우월 2루타를 허용했다. 박병호에게 볼넷을 내주며 만루. 이택근을 5-4-3 병살타로 처리하며 위기를 넘겼다. 최 정이 호수비로 도왔다.

5회에도 첫 아웃은 잘 잡아냈다. 하지만 김혜성에게 투수 강습 타구를 허용했다. 이지영에게 중전 안타를 맞아 1사 1,2루 위기. SK는 투수를 김주한으로 교체했다.

김주한은 박준태에게 사구, 서건창에게 우전 적시타를 허용했다. 이 때 한동민의 실책이 겹쳐 핀토의 책임 주자가 모두 홈을 밟았다. 김하성과 이정후에게 연속 볼넷으로 추가 실점했다. 구원 등판한 박민호가 박병호를 우익수 뜬공, 이택근을 삼진으로 처리하며 불을 껐다.고척=선수민 기자 sunsoo@sportschosun.com

Football news:

위협에 대한:그냥 인종 차별에 더 말을 충분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행동,교육이 필요합니다
리버풀 및 기타 프리미어 리그 클럽은 미드 필더 샬케 맥케 니에 관심이 있습니다
레알 마드리드는 베일과 계약을 해지 할 준비가되어 있으며,2 년 동안 급여를 지불 할 준비가되었습니다(ABC)
Uefa 가 챔피언스 리그에서 그들을 금지하는 결정을 발표하기 전에 맨 시티는 캐스에서 회의를 준비하고 있었다
아자르 소개 지단:이 어려운 상황이다. 나는 목요일에 그는 100%에 대한 준비가 될 것입니다 바랍니다
네마냐 마티치: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챔피언스 리그에 자리를 차지할 자격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가 세 경기를 이기면,우리는 거기에 도착할 것입니다
Wycombe 는 133 년 만에 처음으로 우승에 도달했습니다. Akinfenwa(예,FIFA 에서 Jock 는)미쳐 가고있다-그는 개인적으로 Klopp 에 의해 축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