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공식입장]김다미X조민수X박희순X최우식 '마녀' 6월 27일 개봉 확정…강렬 포스터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예측할 수 없는 전개와 독창적인 액션 볼거리로 올 여름 새롭게 찾아올 미스터리 액션 '마녀'가 6월 27일 개봉을 확정 짓고 김다미, 조민수, 박희순, 최우식의 강렬한 비주얼을 담은 메인 포스터와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마녀'는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 그날 밤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액션이다. 신예 김다미와 탄탄한 연기력과 카리스마의 배우 조민수, 박희순을 비롯 충무로 대세 배우 최우식의 신선한 캐스팅 조합을 토대로 긴장감 넘치는 전개, 감각적인 액션 볼거리로 강렬함을 선사할 영화 '마녀'가 '자윤'과 그녀를 둘러싼 의문의 인물들의 모습을 담은 메인 포스터와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기억을 잃어버린 고등학생 '자윤'과 그녀를 둘러싼 인물들의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어린 시절 일어난 사고에서 탈출한 후 기억을 잃고 살아가던 중 의문의 인물들에게 쫓기게 되는 자윤 역 김다미의 혼란스러운 표정은 그녀에게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자윤의 잃어버린 과거를 알고 있는 '닥터 백' 역 조민수는 눈빛만으로도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자윤을 쫓는 캐릭터의 냉철한 면모를 보여주며 시선을 압도한다. 이어 닥터 백의 지시로 의문의 사고가 일어난 시점부터 자윤을 쫓는 '미스터 최'로 분한 박희순의 냉소적인 미소는 긴장감을 선사하고, 어느 날 갑자기 자윤 앞에 나타나 그녀의 일상을 뒤흔드는 '귀공자' 역 최우식은 알 수 없는 표정과 날카로운 눈빛으로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여기에 '모든 것이 뒤집힌다'라는 카피가 더해져 자윤을 둘러싼 이들의 관계, 모든 것이 뒤바뀌기 시작하는 사건의 실체가 무엇인지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키며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이렇듯 평화롭던 자윤의 일상이 의문의 인물들로 인해 뒤집히는 예측할 수 없는 전개를 예고하는 '마녀'의 메인 포스터는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릴 것이다.

4인의 캐릭터 포스터는 메인 포스터 속 캐릭터의 모습에 대사를 더해 한층 생생한 캐릭터의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저 정말 아니에요"라고 말하는 '자윤'의 포스터는 어느 날 갑자기 일상에 금이 가기 시작하는 캐릭터의 불안하고 위태로운 모습을 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신예 김다미는 자윤 캐릭터의 다층적인 면모를 다채로운 매력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어 '닥터 백'의 포스터는 "내가 다 기억나게 해줄게"라는 카피로 과거에 얽힌 이야기와 그녀의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조민수는 남다른 존재감과 카리스마로 목적을 위해 몰아붙이는 저돌적인 닥터 백 캐릭터를 완성해 다시 한 번 스크린을 압도할 것이다. "아시잖아요? 그 아이 통제 못해요"라는 카피로 호기심을 높이는 '미스터 최'의 포스터는 박희순 특유의 존재감이 더해져 시선을 사로잡는다. 자윤을 잡기 위해 혈안이 된 미스터 최로 분한 박희순은 탄탄한 연기력으로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이름이 다 생겼네? 마녀 아가씨"라고 말하는 '귀공자'의 포스터는 자윤 앞에 나타나 혼란에 빠트리는 캐릭터의 날선 매력을 생생하게 느끼게 한다. 자윤을 향한 위협의 수위를 높이며 점점 숨을 조이게 만드는 귀공자 캐릭터로 분한 최우식은 지금껏 볼 수 없었던 차가운 모습을 선보일 것이다. 이처럼 인물들의 표정과 대사를 담아 강렬함을 전하는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한 '마녀'는 6월 27일 개봉, 극장가를 뜨겁게 사로잡을 것이다.

모든 것이 리셋된 '자윤'과 그녀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며 벌어지는 긴장감 넘치는 전개, 감각적인 스타일의 폭발적 액션으로 신선한 재미와 쾌감을 선사할 영화 '마녀'는 오는 6월 27일 개봉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Football news:

왓 포드와 3-0 에 램파드:집에서 드라이 승리,득점 세 가지 목표-첼시는 아주 잘했다
왓포드와 함께 3-0 에 풀리 식:첼시는이 승리가 필요했다. 우리는 우리가 상위 4 에 들어갈 수 있다고 확신합니다
리빅은 11 세리에 a 경기에서 밀라노에 대한 9 골을 넣었습니다
미켈 아르테타:챔피언스 리그에 아스날을 얻는 것은 몇 주 전에 불가능 보였다
Бав 바이에른은 13 시간 동안 독일의 금 두 배를 수상했다
Neuer 는 바이엘과 독일 컵 결승전에 지원을 제공했다
사리 토리노와 약 4:1:쥬브는 몇 가지 목표 후 보안의 잘못된 감각을 가지고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