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하이다이빙 훈련 재개…남자 27m·여자 20m 개방


태풍으로 중단됐던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최고 기대 종목인 하이다이빙의 선수 훈련이 재개됐다.

광주세계수영대회 조직위원회는 태풍 ‘다나스(DANAS)’가 소멸됨에 따라 중단했던 훈련을 재개한다고 20일 밝혔다.

훈련은 이날 오후 3시부터 6시30분까지 3시간30분동안 진행된다.

점검 등의 이유로 훈련을 실시하지 않았던 최고 높이 여자 20m와 남자 27m 다이빙 도약대도 선수들에게 개방한다.


훈련은 여자 선수들이 먼저 한 뒤 오후 5시부터 6시30분까지 남자 선수들이 실시한다. 훈련을 요청하는 선수가 많지 않을 경우 합동으로 진행된다.하이다이빙은 아파트 10층 높이에서 안전장치 없이 아래로 떨어지는 3초 동안 인간의 한계를 뛰어넘는 역동적인 동작을 선보여 이번 수영대회 중 가장 인기있는 종목으로 떠올랐다.

22일부터 24일까지 3일 동안 펼쳐지는 경기는 남자 27m, 여자 20m 종목에서 각각 1개씩의 금메달이 걸려 있으며 남자 23명과 여자 14명 등 모두 37명의 선수가 출전 신청을 했다.

조직위 관계자는 “하이다이빙은 바람이 가장 큰 변수여서 오전 연습을 중단했다”며 “오후 들어 태풍이 잠잠해져 훈련을 재개했고 선수들도 하이다이빙 훈련 신청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광주=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하이다이빙 훈련 재개…남자 27m·여자 20m 개방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왓 포드와 3-0 에 램파드:집에서 드라이 승리,득점 세 가지 목표-첼시는 아주 잘했다
왓포드와 함께 3-0 에 풀리 식:첼시는이 승리가 필요했다. 우리는 우리가 상위 4 에 들어갈 수 있다고 확신합니다
리빅은 11 세리에 a 경기에서 밀라노에 대한 9 골을 넣었습니다
미켈 아르테타:챔피언스 리그에 아스날을 얻는 것은 몇 주 전에 불가능 보였다
Бав 바이에른은 13 시간 동안 독일의 금 두 배를 수상했다
Neuer 는 바이엘과 독일 컵 결승전에 지원을 제공했다
사리 토리노와 약 4:1:쥬브는 몇 가지 목표 후 보안의 잘못된 감각을 가지고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