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흥미진진 2막"…김준면X하연수 '리치맨', 스토리 키워드 3가지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배우 김준면, 하연수, 오창석, 김예원 네 배우들의 탄탄한 호흡이 그려지고 있는 '리치맨'(연출 민두식/극본 황조윤·박정예/제작 iHQ)이 어느덧 반환점을 돈 가운데 새롭게 펼쳐질 2막을 한층 더 흥미진진하게 즐길 수 있는 키워드 세 가지를 짚어봤다.

#안면인식장애 김준면, 그가 숨기는 어린 시절의 비밀?!

극 중 천재적 두뇌, 훈훈한 비주얼을 가진 완벽남 이유찬(김준면 분)은 사람들의 얼굴을 알아보지 못하는 치명적 단점인 안면인식장애를 가진 인물.

그는 발병 원인을 묻는 의사의 질문에 어린 시절의 한 장면을 떠올렸으나 이를 숨긴 채 선천적이라고 둘러댔던 바, 과거사에 숨겨진 비밀과 안면인식장애와의 연관성에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또한 이유찬이 누구도 아닌 김보라(하연수 분)의 얼굴만을 기억하기 시작해 보는 이들을 더욱 호기심에 빠트리고 있다.

#김준면-하연수-오창석-김예원, 점입가경 사각 로맨스!

민태라(김예원 분)는 이유찬의 마음이 자신과 같지 않다는 것을 알면서도 선(先)연애를 제안, 그의 진짜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이유찬 또한 민태라를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자연스레 김보라를 향하는 시선은 막을 수 없었던 터, 티격태격하던 두 사람 사이에 피어난 미묘한 기류가 흥미진진함을 배가한다.

뿐만 아니라 항상 김보라를 도와주며 키다리 아저씨를 자처했던 민태주(오창석 분)가 그녀에게 좋아하는 마음을 고백해 또 다른 로맨스 역시 점입가경으로 깊어질 조짐이다. 이에 복잡하게 얽히고설킨 이들의 감정이 어느 방향으로 흐르게 될지 시청자들의 촉각을 곤두세우게 하고 있다.

#위기에 빠진 넥스트인! 김준면의 새 프로젝트 '빅파일'은 성공할 수 있을까?

지난 방송, 넥스트인 CEO 이유찬은 사람들의 개인 정보와 모든 공적 기록들을 파일 하나에 집약하는 '빅파일' 프로젝트를 공개했다. 그동안 정부 사업 선정에 공을 들인 DS 프로젝트는 이를 위한 발판이었을 뿐, 이유찬이 꿈꾸는 최종 목적지는 '빅파일'이었던 셈.

그러나 막대한 자금이 들어가는 만큼 이사회의 반대에 부딪히고 급기야 대기업 태산전자까지 경쟁자로 뛰어들면서 위기에 빠진 상황. 이유찬은 자신의 개인 자금까지 쏟아 부으며 프로젝트를 진행, 과연 그의 선택이 어떤 결과를 불러오게 될 지 아슬아슬한 긴장감을 더하고 있다.

이처럼 예측할 수 없는 사각 관계와 긴장감 팽팽한 스토리로 2막을 연 '리치맨'은 매주 수, 목요일 밤 11시 드라맥스와 MBN에서 동시 방송되며 바로 내일(6일) 9회가 방송된다.

lunarfly@sportschosun.com

Football news:

유벤투스는 잭코에 관심이 있어요
미가 리차드:아스날 앞으로 유지해야합니다. 그것은 다른 최고 선수를 끌 수 있습니다
드 지아와 맥과이어의 킨의 비판에 뉴욕:로이 자신이 연주 할 때 완벽하지 않았다. 좀 더 묶여있어야 해요^. 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스트라이커 Dwight 욕을 믿는 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미드필더로 킨 더해야한 예약에서 자신의 의견
세티엔 그리즈만:그가 연주할 때,나는 그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앙투안은 바르셀로나에게 중요한 거야^. 바르셀로나의 헤드 코치Kike Setien 내가 그와 함께 몇 마디 교환 앞으로 상황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훌륭한 전문적이고 뛰어난 사람입니다. 그는 매우 긍정적 때문에 상황은 그에게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입니다. 우리는 그에게 100%믿을 수 있습니다
메시와 함께 상황에 세티엔:나는 그에게서 아무것도 듣지 못했다. 다른 모든 것은 추측이다
제정신 Coutinho 에 대한 존중에서 숫자 10 셔츠에 포즈하지 않았다
알바로 모라타:아틀레티코는 상위 클럽 수준에 가깝습니다. 우리는 챔피언스 리그에 유럽 최고의 팀을 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