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익산 '청숲' 개관, 청년 일자리·문화·소통 플랫폼 역할 기대

associate_pic
【익산=뉴시스】 =전북 익산시청 전경. (사진 = 뉴시스 DB)  photo@newsis.com

【익산=뉴시스】강명수 기자 = 전북 익산시는 청년들의 일자리·문화·소통의 플랫폼 역할을 하게 될 ‘청숲’이 지난 19일 개관했다고 20일 밝혔다.

‘청년들이 숨쉬는 공간, 힐링과 쉼의 공간, 소통과 교류의 공간’의 의미를 담아 건립한 청숲은 중앙동 문화예술의 거리에 건립됐다.

이곳은 청년의 일자리정보 제공·취업 연계를 지원하는 상담실,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다목적실, 세미나실, 예비 취·창업 청년들의 네트워킹 공간으로 구성됐다.

청숲에서는 일자리 안내·상담, 취업 역량 강화, 문화·소통·활동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특히 구직 청년들에게 취업상담, 맞춤형 취업 교육, 일자리 정보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신속한 일자리 매칭 지원 활동을 하게 된다.

청숲은 익산에 거주하는 만 18~39세 청년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다목적실과 세미나실은 온라인 대관 신청을 통해 이용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청숲이 청년 취·창업 지원과 소통·교류의 거점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미래인 청년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활동할 수 있도록 청년을 위한 다양한 시책 발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smister@newsis.com

Football news:

남자 도시는 발렌시아에서 페란 토레스를 사고 싶어. 과르디올라는 그를 사나의 교체로 본다
나초는 레알 마드리드의 일반 그룹에서 훈련으로 돌아 왔습니다
Neymar 는 PSG 에 머무를 것입니다. 바르셀로나는 돈 문제 때문에 그를 살 수 없다,레알 마드리드는 지난 여름 전송을 거부했다
필드의 중심에 다이아몬드:발라돌리드와 일치 대략적인 라인 업
스테파노 피올리:밀라노는 테이블에 일곱 번째가되고 싶지 않습니다. 우리는 상황을 변화 시키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술셔: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승리에 대해 항상이다. 힘의 위치에서 두려움 놀이는 우리 클럽의 DNA 이다
세티엔은 아비달과의 좋은 관계를 가지고있다. 그들은 다음 시즌을 논의했다